이슈논문

Data Report>이슈논문

이슈 키워드 논문 TOP10

이슈논문
| | | | 다운로드

KCI등재

1바람직한 한반도 통일비용 논의를 위한 제언(提言) -독일의 재통일 사례를 통한 함의의 도출-

저자 : 신장철 ( Shin Jang-churl )

발행기관 : 한일경상학회 간행물 : 한일경상논집 73권 0호 발행 연도 : 2016 페이지 : pp. 89-112 (2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우선, 본 연구를 통하여 한반도가 통일되는 과정에 소요되는 비용은 국내는 물론 해외의 일부 학자와 연구기관은 자의적인 기준과 판단에 의해 천문학적 규모의 추정치를 경쟁적으로 공포하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즉, 한반도의 통일비용에 대한 구체적인 개념이 정립되지 않은 채, 통일시점과 시나리오를 설정하고 비현실적인 분석모형이 적용된 막대한 규모의 통일비용은 바람직한 통일 논의를 가로막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이와 같은 문제의식을 바탕으로, 본 연구에서는 한반도 통일에 대한 올바른 인식을 위해, 우선 오늘날 한국 사회에서 무분별하게 남용되고 있는 통일비용의 개념을 분명히 하고자 하였다. 뿐만 아니라 한국 사회의 일각에 존재하고 있는 통일비용에 대한 오해와 편견을 불식시키고, 올바른 통일관을 정립하는 데 일조하고자 하였다. 이를 위해 이번 연구에서는 이미 1990년에 재통일의 위업을 달성하였던 독일의 사례를 통하여, 통일비용에 대한 왜곡된 인식을 바로잡고, 한반도 통일비용과 관련된 선행 연구의 한계와 문제점을 지적하였다. 다시 말해, 과도하게 부풀려져 올바른 통일관을 왜곡시키고 있는 통일비용에 대한 기존의 연구 성과물에 대한 재검토와 함께 한반도 통일에 대한 일반의 인식과 의미를 새롭게 하고 그 필연성을 강조하고자 하였다.


The research on the so-called `unification costs` associated with the reunification of the Korean peninsula has been done a lot. The problem is that the results differ greatly depending on the research subject. Obvious fact is that those estimates were reached astronomical sum. But most of them were subject to arbitrary judgments and criteria. A number of research results have pointed out that this is not done without establishing the concept of unification costs. Thus the present study aims to correct perception of the unification. In other words, it is intended to clarify the concept of unification costs and recklessly abused today in Korea. Also eliminated a vague concerns over the cost of unification and social concerns in some of Korea was to establish a correct perception of unity. This was a lesson for the case of Germany, who achieved reunification in 1990. It sought to rectify the distorted perception of the cost of unification through the example of Germany. In other words, it pointed out the limitations and problems associated with previous studies unification costs. In other words, excessively inflated been reviewed existing research achievements for the unification costs and correct distortions awareness about unification. Through these facts rectify the awareness of unification stressed the significance and necessity.

KCI등재

2집단지성 관점의 통일교육정책 변천에 관한 연구

저자 : 유병희 ( Byung Hee You )

발행기관 : 한국행정사학회 간행물 : 한국행정사학지 37권 0호 발행 연도 : 2015 페이지 : pp. 209-236 (2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논문은 집단지성 관점에서 통일교육정책의 변천을 살펴보고 집단지성의 활성화 방안을 제시하는데 목적을 둔다. ‘대중의 지혜’라고 부를 수 있는 집단지성은 집단 의사소통으로부터 창출된 지혜라는 의미로 과거부터 일상에 존재해왔지만 최근 인터넷이 활발해지면서 각광받은 개념으로 대중들이 협력해 도출한 아이디어를 뜻한다. 집단지성을 이루는 핵심 요소인 독립성, 다양성, 전문성, 자발성을 중심으로 통일교육정책의 변천을 분석했다. 통일교육정책 수립의 배경은 대한민국 헌법의 제정 시기부터 찾을 수 있으며 그것은 한반도 통일 조항으로 연결되었다. 교육 측면에서 통일에 대한 정통성은 한국의 교육이념인 홍익인간에서 찾을 수 있었다. 분석 결과는 첫째, 독립성에서 개인이 자유롭게 통일에 대한 의견을 제시하는데 한계가 있었다. 둘째, 다양성은 형식적 차원에서 확보되었다고 할 수 있지만 교육 내용에서 다양성을 확보하기는 어려웠다. 셋째, 전문성에서 전문가와 일반인은 누구나 통일에 대해 자신의 지식과 경험을 제시할 역량이 있다고 볼 수 있다. 넷째, 자발성에서 정부로부터 단일 방향적으로 교육을 받아왔다는 점에서 낮다고 볼 수 있다. 과거 통일교육정책은 정부가 주도적으로 추진했고 소수 사람들이 정책을 기획하고 교육을 담당했다는 점에서 집단지성이 나타나기 어려웠다. 그렇지만 90년대 국제 정세 변화와 남북교류협력이 강조되면서 개인의 지식과 경험을 드러낼 수 있는 여건이 마련되었고 인터넷의 활성화로 통일에 관심 있는 개인이나 단체의 의사소통 기회가 늘어났다. 통일교육정책에서 집단지성을 이루는 요소인 독립성, 다양성, 전문성, 자발성을 정부가 어떤 형태로 관리하는지에 따라 그 결과가 긍정적일 것이지만 부정적 결과가 나타날 수 있다는 점도 주의해야 한다. 집단 지성의 결과가 정책에 반영되어 집단을 이루는 개인과 국민에게 알려졌을 때 더 활발한 참여와 협력을 기대할 수 있고 환류 과정을 통해서 미비한 점을 보완할 수 있을 것이다.


This research was conducted on the basis of social intelligence called "We are smarter than me.". Nowadays Unification education isn``t taught by humans any longer. Anyone who wants the most refined and latest knowledge has to be allowed to take it and polish it. Unification education instructors and students should be able to communicate each other so that they have to seek social community life, a national way-out and develop a mature sense of citizenship pursuing developed countries. This paper aims to propose the activation of the plan looks at the evolution of collective intelligence, collective intelligence perspective on the unified education policy. Collective intelligence can be called ‘wisdom of crowds`` refers to the idea that the public derive cooperate on the basis of recent creation from the wisdom of the Internet as a means of communication groups. Analysis elements of independence, diversity, professionalism and spontaneity about change of unification education policy. Background of a unified education policy is set forth in before and after independence, Constitution of the Republic of Korea. This unification was contained in the Constitution can be found at HongIkInGan(humanitarianism) the legitimacy of Korean unity. First, there is a limit to individual freedom to comment on the independence. Second, diversity can be obtained from the formal level but that is difficult to ensure diversity in the curriculum configuration. Third, professionals and the general public on the expertise it has the capacity to present their knowledge and experience about the unification cost. Fourth, spontaneity unified education policy in the past can be seen in the low point came under the direction of a single enemy in education from the government. Past unified education policy is a difficult initiative to promote government was planning a few people policies and collective intelligence to appear at that point in charge of education. But the 90``s as the international situation has been different emphasis Inter-Korea Exchange and Cooperation has provided two conditions that may reveal an individual``s knowledge and experience was a passage that with the advent of the internet individuals interested in government and unity can receive an opinion was formed. Forming a unified collective intelligence in education policy, elements of independence, diversity depending on whether the spontaneous generation in what form the government maintains that the result will be expressed positively. In particular, collective intelligence should be noted that negative results can occur. When the results of collective intelligence are reflected in national policy known to individuals and groups can expect to achieve a more active participation and cooperation. At this time, the result is a unified education policy reflects the collective intelligence will be able to compensate for insufficient points through the course when promoting reflux. In this way, if our society becomes mature, unification cost can be reduced sharply. We have to make more people take an interest in complicated unification problems and gather related opinions. It is our conclusion that we can promote system innovation and development of unification education through this process.

KCI등재

3통일코리아의 미래기획: 비전, 현실, 대안

저자 : 김병로 ( Philo Kim )

발행기관 : 평화문제연구소 간행물 : 통일문제연구 27권 1호 발행 연도 : 2015 페이지 : pp. 1-30 (3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한반도 통일은 대한민국(한국)이나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북한)의 단순한 확장이 아닌 새로운 국가정체성을 형성하는 거대한 국가변혁 과정이다. 통일코리아는 세계 5대 선진국으로 도약하는 비전이자 꿈이며 이는 경제적 이익 못지않은 분단의 비가시적 비용을 줄일 수 있는 유일한 한반도 미래전략이다. 그러나 교류의 진전이나 통일의 객관적 환경이 마련되어 있지 않은 상황에서 한국과 조선을 넘어서는 새로운 통일코리아를 만드는 데는 정체성 혼란이 심각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런 점에서 본 논문은 새로운 ‘한류’인 피스꼬레아를 만들어 내기 위해 한국과 조선(북한)의 역사와 민족, 정체성을 하나로 통합할 수 있는 창의력과 상상력이 필요하며, 이를 위해 평화유지(peace-keeping)로서의 통일, 평화조성(peace- making)로서의 통일, 평화구축(peace-building)으로서의 통일을 적극적으로 준비해 나가야 함을 강조한다.


Unification is not just an extension of the Republic of Korea (South Korea) and Democratic People’s Republic of Korea (DPRK), but a huge national reform process of forming a new national identity. Korea has a vision of the unified nation as a country to become the fifth developed one in the world, and believes that unification is the powerful future strategy to reduce the cost of division, which is mostly invisible, as well as to produce much economic benefit. However, there will be a serious national identity crisis in the process of unifying the two Koreas, because there have been no serious dialogues or exchanges in discussing such issues as an integration of identities of both ROK and DPRK. In this sense, this paper attempts to explore and create a unified Korea from the perspective of three demensions of peace, that is, peace-keeping, peace-making, and peace-building, which needs creativity and imagination to integrate historical and ethnical and national identity of ROK and DPRK.

KCI등재

4북한주민의 남한 문화 경험이 통일의식에 미치는 영향 2011년부터 2016년까지 북한이탈주민 설문조사를 중심으로

저자 : 정동준 ( Jung Dong-joon )

발행기관 : 서울대학교 통일평화연구원 간행물 : 통일과 평화 8권 2호 발행 연도 : 2016 페이지 : pp. 111-148 (3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한류의 확산과 더불어 북한 사회에도 남한의 문화가 빠르게 전파되고 있다. 이에 따라 북한 내 남한 문화가 어떠한 경로로 확산되는지, 그리고 북한주민의 의식변화에는 어떠한 영향을 미치는지에 대한 연구가 최근 들어 활발히 진행되고 있다. 하지만 남한 문화의 확산이 북한주민의 통일의식에 미치는 영향은 연구에서 다루어지지 않았다. 본 연구는 서울대학교 통일평화연구원의 2011~2016년 북한이탈주민 의식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북한주민의 남한 문화 경험이 그들의 통일의식 형성에 어떠한 영향을 미치는지를 실증적으로 분석하였다. 분석 결과, 남한 문화를 자주 경험할수록 통일을 더 가까이 예상하고, 통일을 북한과 자신에 더 이롭다 여기며, 남한 체제로의 통일을 보다 지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관계는 장사의 경험, 타지역 방문, 남한에 대한 지식 등, 남한 문화접촉과 관련된 대안적 변수들을 통제한 이후에도 강하게 유지되었다. 아울러 미디어를 수용하는 북한주민의 정치사회화 정도에 따라 남한 문화의 경험이 갖는 영향력이 다르게 나타나는 것으로 밝혀졌다. 이러한 연구결과는 남북 간 문화 교류의 확대가 북한 사회에 긍정적 통일의식을 고취시키는 정책적 효용을 가질 수 있음을 시사한다.


As so-called “Hallyu” spreads all over the world, South Korean culture has become popular even in North Korea. Recent studies have investigated through what channels South Korean culture has disseminated in North Korea and what impacts it has had on the minds of North Korean people. However, the question of how South Korean culture has shaped their attitudes toward unification has not been explored yet. Based on the survey data of 798 North Korean defectors collected from 2011 to 2016, a series of regressive analyses reveal that those who have been more often exposed to South Korean culture are more likely to form positive attitudes toward unification in such ways that: they expect unification to come sooner; they see unification as more beneficial both to North Korean society as a whole and to themselves; and they prefer unification led by South Korean systems. These relations remain solid even after controlling for other rival explanatory variables such as underground market experiences, geographical mobility, and knowledge about South Korea. Also, it is found that such effects of media contacts vary according to the level of the respondents` political socialization during their residence in North Korea. These findings suggest that policies expanding sociocultural exchanges between South and North Koreas should be effective as they bring positive attitudinal changes regarding unification into the North Korean society.

KCI등재

5거버넌스 관점에서의 독일 통일교육과 한국에의 시사점

저자 : 황기식 ( Ki Sik Hwang )

발행기관 : 한국유럽학회 간행물 : 유럽연구 33권 4호 발행 연도 : 2015 페이지 : pp. 227-250 (2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에서는 독일의 학교통일교육 및 사회 시민통일교육의 내용, 체제 및 거버넌스에 관하여 분석하였다. 독일의 정치교육은 민주시민교육, 평화교육, 국제이해교육, 통일교육을 포괄한다. 분단 시기 서독은 학교통일교육 못지않게 시민들을 대상으로 한 사회통일교육을 주요하게 다루었다. 독일은 연방정부와 지방 주정부의 통일교육 역할을 명확히 확립하였으며, 중앙은 교육지침만으로 통일교육의 큰 틀을 제시하고 있다. 이에 주정부는 통일교육의 내용과 목적, 학령시기 등을 자율적으로 조정하며, 지역 특색을 고려하고 지역에 적합한 내용을 담을 통일교육을 시행해 올 수 있었다. 이러한 점에서 본 논문에서는 현재의 한국 통일교육의 거버넌스 운용 한계점을 지적하였다. 새로운 시대 통일에 관한 관념 및 통일교육의 방향은 지역민이 공감할 수 있고, 생활공간에서 학습할 수 있도록 지역분권화가 진행되어야 한다. 로컬리티 특성을 고려한 통일교육의 세부화, 자율화가 지역 거버넌스를 중심으로 작동해야 할 필요가 있는 것이다.


The far-reaching effect of political education includes the foundations of democracy, which play core roles in maturing a society, the understandings on principles of market originated economic system, and the provision of broad lens in order to understand varied political thoughts and ideology. Younger generations of Koreans are increasingly less interested in unification. Effectively educating these disinterested generations requires new approaches and better coordination between the central government and the Regional Unification Education Centers. This paper suggests that the government should empower local system of unification education to develop region-specific, creative educational materials. Unification education will benefit from such ‘region-specific’ and ‘experience-oriented’ methods which, for younger generations, naturally blend unification topics with the familiar. In this paper, I point out the limitations of the current governance operating in Korea Unification Education. In sum, this study should be able to contribute to establishing a blueprint towards a successful reunification-education in Korea.

KCI등재

6남북 통일정책의 특성 비교: 해방이후 이승만,김일성의 "자주와 국가"를 중심으로

저자 : 김학민 ( Hak Min Kim )

발행기관 : 국방대학교 안보문제연구소 간행물 : 국방연구(안보문제연구소) 58권 1호 발행 연도 : 2015 페이지 : pp. 35-64 (3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남북한은 분단된 지 70년이 되었다. 그동안 남북한 통일정책은 냉전과 탈냉전의 국제정세와 남북한 ‘힘(국력)’의 변화에 영향을 받았다. 남북한은 민족주의적 사고에 기반하여 체제 대결과 체제 경쟁을 했다. 특히, 국가건설형성자였던 이승만과 김일성은 ‘북진통일론’과 ‘민주기지론’에 의해 민족해방 또는 인민해방을 시킨다면서 상호 적대·대결·배제하면서 무력통일을 시도하였다. 남북통일은 ‘힘(국력)’에 기반한다. 남북이 통일을 주도하기 위해서는 정치, 경제, 사회문화적인 발전과 상대적인 우월성을 갖추어야 한다. 통일을 위한 국가 지도자의 강력한 의지는 절대적인 추진체다. 해방이후 이승만과 김일성은 모두 민족독립과 민족해방을 위해서는 무력을 통해서라도 통일을 이루겠다고 생각했으며, 실제로 외세에 의존하면서까지 무력을 통한 통일을 시도하였다. 본 연구는 해방이후부터 1950년대까지의 남북한 통일정책의 특성을 비교함으로써 국제정세와 ‘힘(국력)’과의 상관관계를 찾으려는 것이다. 당시의 남북한 통일정책은 냉전시대의 국제정세와 ‘힘(국력)’에 영향을 받음으로써 ‘자주성과 국가우선’을 지향하였다. 남북한은 ‘자주와 국가’를 강조함으로써 결국 무력충돌까지 하였다. 평화적 통일을 위해서는 ‘국가’보다는 ‘민족’을 강조하고 ‘자주와 국제’의 균형적인 추진과 지향이 필요할 것이다. 그리고 ‘힘(국력)’이 월등한 남한이 통일정책을 일관성, 지속성있게 선도하는 것이 필요할 것이다.


Two Koreas were divided in the 70s. In the meantime, the international situation of the cold war and post-cold war reunification policy of the Two Koreas power [national]`` changes were affected. Two Koreas as a result of an accident, based on the system minjogjuyijeog system competition. In particular, the country``s former President Kim Il-Song and Lee Seung-man and construction of the formatter``s northward unification and ``democracy by Local area`` national liberation or if the people``s Liberation, while armed forces ruled out hostile and in attempts to unify the Christian confrontation. Two Koreas`` unification is based on the power. Two Koreas led in order to unify the political, economic, social cultural development and should be the relative superiority. A national leader``s strong commitment for the unity of the absolute projectiles. After the liberation of all peoples, Kim-Lee were thought national liberation, unification of the armed forces had, in fact, dependent on foreign powers to try to unify through the armed forces. Therefore, in this study, since the unification of Two Koreas, up to the 1950s, the emancipation policy attributes are compared. At the time of the unification of Two Koreas policy during the cold war era, the international situation has an impact on the power by [national] national priority`` frequent performance-oriented. North and South Korea ended up by emphasizing the country``s self-determination and until the end of the armed conflict. In order for a ``peaceful reunification of the country`` rather than ``nationalism`` to emphasize that a balanced evolution of the internationalism and often will be needed. And superior power South Korea unification [national]`` policy coherence, sustainability, it will be necessary to leading.

KCI등재

7독일통일 사례가 남북통일에 주는 시사점

저자 : 성장환 ( Jang Hwan Sung )

발행기관 : 한국초등도덕교육학회 간행물 : 초등도덕교육 50권 0호 발행 연도 : 2015 페이지 : pp. 137-164 (2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논문은 독일통일 사례를 통해 남북통일에 도움이 되는 시사점을 찾는데 목적이 있다. 이를 위해 독일통일과 관련된 선행연구를 검토해 보고, 독일과 한반도의 여건과 독일통일 요인을 살펴보았다. 이어 독일통일의 과정을 알아본 후 남북통일에 참고할만한 시사점을 찾아보았다. 이러한 독일통일 사례 연구는 초등학교 도덕에서 통일과 북한 관련 내용을 이해하고 가르치는데 참고가 될 수 있을 것이다. 독일과 한반도는 여러 가지 면에서 다르다. 전쟁의 유무, 경제상황, 분단원인, 지리적 조건 등에서 차이가 있다. 그럼에도 평화적 통일을 이룬 독일통일에서 우리는 여러 가지 참고할만한 점을 찾아 활용할 수 있을 것이다. 독일이 통일될 수 있었던 요인으로 첫째, 국제환경의 변화 둘째, 동독주민의 민주혁명 셋째, 지속적인 접촉과 교류협력 넷째, 서독의 국력 등을 들 수 있다. 마지막으로 독일통일 사례에서 다음과 같은 시사점을 찾을 수 있다. 첫째, 남북한 간 접촉과 교류협력을 지속적으로 유지함으로써 상호 이해의 폭을 넓힐 필요가 있다. 둘째, 북한주민이 남한을 동경의 대상국으로 삼을 수 있는 국가를 우리가 만들도록 노력해야 한다. 셋째, 주변 네 강국이 남북통일을 지지하게끔 국제환경을 변화시킬 수 있는 역량을 갖추도록 노력해야 한다. 넷째, 통일과정에서 나타날 수 있는 문제나 갈등을 줄일 수 있도록 철저한 준비가 필요하다.


The purpose of the paper is to seek implication from German unification for Korean unification. It examines the previous studies and primary factors of German unification, and compares the conditions between Germany and Korea. And it investigates German unification process and lessons from it for Korean unification. This study gives help to teach Korean unification and North Korea in moral education in elementary school. There are differences between German and Korean peninsula in terms of war existence, economic situations, causes of the division of Korean peninsular, and geographical conditions, etc. Nevertheless, the peaceful unification of Germany gives us various helpful points for Korean unification. The primary factors are changes of international circumstances, East Germans` democratic revolution, continuous contact and interchange, and strong national power of West Germany. Finally, implication from German unification is as follows. Firstly, continuous contact and interchange between South and North Korea for better understanding are needed. Secondly, strong national power for making North Koreans choose South Korea in the unification process is required. Thirdly, capability of South Korea for making four leading powers support Korean unification is needed. Lastly, thorough preparation for various problems and conflicts in the unification process is needed.

KCI등재

8왜 통일인가?: 세 가지 통일 담론에 대한 비판적 고찰

저자 : 이석희 ( Sukhee Lee ) , 강정인 ( Jung In Kang )

발행기관 : 서울대학교 한국정치연구소 간행물 : 한국정치연구 26권 2호 발행 연도 : 2017 페이지 : pp. 1-27 (2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우리는 왜 통일을 지향하는가? 과거에는 통일이 의문의 대상이 아니었다. 그러나 통일에 대한 국민의 열망은 현재 심각한 수준으로 퇴조해가고 있다. 이는 학계와 정치권이 제시하는 통일 논의가 사회적 호응을 얻지 못하고 있음을 의미한다. 이 글은 통일을 논하는 기존의 연구나 언설을, 각각이 사용하는 통일의 당위성에 따라 세 가지로 분류한다. 민족주의담론, 보편가치담론, 통일편익담론이 그것이다. 이어서 각각의 담론이 지닌 논리적 결함을 비판하는 동시에 그 주장이 현실에서 일반 국민의 적극적 호응을 얻지 못하고 있다는 점을 논한다. 마지막으로 다문화 사회로 급속히 변화해 가는 한국사회의 현실을 고려하여 새로운 통일 담론은 다문화적 감수성을 반영할 필요성이 있다는 점을 지적하면서 논문을 마무리한다.


Why do we Koreans aspire to achieve the unification of Korea? The unification was not a question of doubt in the past. However, nowadays the people in South Korea do not seem to long for unification as earnestly as they did. It means that recent popular responses to the unification discourses provided by the Korean government and scholars have become lukewarm at best. This paper classifies the discourses into three; discourses on nationalism, universal values and the benefits of unification. Then it critically reviews their logical weaknesses respectively and points out that they fail to evoke positive responses from the Korean society. Korean society is turning into a multicultural society and Korean people welcome this change. Therefore, the paper concludes by stressing the necessity of a new approach that combines the discourses on unification with multiculturalism in order to make Korean people support unification more eagerly.

KCI등재

9통일이후 1/4세기 독일의 재정 운영

저자 : 김유찬 ( Yu Chan Kim )

발행기관 : 한독경상학회 간행물 : 경상논총 33권 2호 발행 연도 : 2015 페이지 : pp. 171-191 (2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통일초기 독일은 동독지역의 국영기업 매각을 통하여 통일비용의 상당부분을 충당할 수 있을 것으로 보았다. 그러나 이 방안은 결과적으로 매각수익 보다 고용유지와 환경정화를 조건으로 인수기업에게 지불하는 보조금 지출의 규모가 더 커서 정책적 대안이 될 수 없었다. 가장 바람직한 대안으로 서독지역의 기존의 예산지출을 절감하여 동독지역의 재정지원에 활용하는 것이 거론되었다. 이 방안은 주로 기업보조금과 조세지원 분야에서 이루어졌다. 통일로 인한 증세는 없다는 정부의 약속과는 달리 경제성장을 통한 세수증대만으로는 늘어나는 재정을 감당하기 힘들었다. 결과적으로 상당한 규모의 증세가 이루어졌다. 그러나 통일비용의 가장 큰 부분은 자본시장에서의 차입을 통한 것이다. 이는 그러나 이자율 상승으로 인하여 민간투자를 위축시키고 미래의 이자지급 및 원금상환 부담으로 인해 국가재정의 운용을 제한 한다는 문제점이 있다. 우리의 통일과 관련하여서 가장 중요한 정책적 시사점을 정리하자면 다음과 같다. 큰 규모의 통일비용을 조세로 부담하기에는 경제적 활동을 위축시킬 위험이 크다. 그러므로 평소에 건전재정을 유지하고 있다가 통일 시기에는 부채로 통일비용의 큰 부분을 조달해야 한다. 부채조달에는 국내투자자뿐 하니라 해외투자자들도 참여하여야 한다. 때문에 건전재정유지는 더 중요하다. 건전재정에 대한 해외투자자의 평가에 따라 이자비용의 수준이 결정되기 때문이다. 일부는 조세부담으로 하여야 하며 이 경우 직접세 분야에 한시적인 연대세가 만들어져야 한다. 이는 그러나 상대적으로 긴 기간의 한시성을 의미한다.


At the initial period of German reunification it seemed to cover a significant portion of the cost of unification through the sale of state-owned East German companies. However, this approach could not be realized consequently because the scale of subsidy spending to pay more to hire and to maintain environmental restructuring is higher than the revenue from sale of state-owned East German companies. Reducing in existing spending areas of the West region was regarded as the most preferred alternative for the financial support of the East region. The reducing plan was mainly carried out at the field of corporate subsidies and tax subsidies in West region. Unlike the promise of German government by increased tax revenues through economic growth alone it is difficult to deal with the growing fiscal need of East region due to reunification.As a result, a sizeable tax increase were made. But the biggest part of the cost of unification is through borrowing on the capital markets. This, however, due to rising interest rates dampen private investment and there is a problem that limits the operation of the national finance because of the burden of interest payments and principal repayments. In conjunction with Korean unification the most important policy implications are as follows. In case of putting largest burden of unification cost on tax increase surely cause great risk of shrinking economic activity. Therefore, we have to maintain a balanced budget before the unification period and we should raise a large part of the cost of unification in debt. By the debt financing shall participate foreign investors, as well as domestic investors. To maintain balanced finances is very impotant, because the level of interest expense based on the evaluation of foreign investors. Lastly some of the tax burden should be distributed as a solidarity tax on the area of direct tax fields for the limited period. This, however, could be relatively long period of time.

KCI등재

10통일한국, 무엇을 어떻게 준비할 것인가

저자 : 김태효 ( Taehyo Kim )

발행기관 : 성균관대학교 국정관리대학원 간행물 : 국정관리연구 10권 2호 발행 연도 : 2015 페이지 : pp. 25-37 (1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대한민국의 통일방안에 북한이 호응해 오지 않는 상황에서 북한과의 협의가 없더라도 우리 주도의 통일을 준비하고 실현해나가는 보다 현실적인 접근이 필요하다는 것이 본 글의 중심주장이다. 북한 전역에 걸쳐 장마당이 활성화됨에 따라, 특히 평양을 제외한 북한사회는 중앙권력의 통제로부터 벗어난 물자와 정보의 유통체계에 편입되고 있다. 김정은 정권이 추진하는 제한된 의미의 개혁개방으로는 경제난을 극복해낼 수 없을 것이며 이는 상층 엘리트 내부의 균열 가능성을 고조시킬 것이다. 중국 지도부는 아직 한반도의 통일을 받아들일 준비가 돼 있지 않지만, 그것이 미래의 어느 시점에 닥칠 불가피한 역사의 귀결이라면 통일의 당사자인 한국과 사전에 이를 협의하고 대비할 필요성이 있다는 인식을 갖기 시작했다. 이에 한국은 이웃 국가들에 대한 통일외교를 선제적이고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가야 한다. 한국이 현재 구사하는 대북정책이야말로 통일의 시점과 내용에 커다란 영향을 미치는 가장 결정적인 통일정책이다. 북한정권이 요구하는 지원을 해서 남북대화와 교류를 확대할 경우, 포퓰리즘적 대북정치가 지배하게 되고 북한 주민이 아니라 북한정권이 혜택을 보는 결과가 초래된다. 어렵고 더디더라도 북한의 서민계층에게 혜택이 돌아가는 다양한 ‘스마트 지원’을 강구해야 한다. 북한의 보다 많은 사람들이 대한민국을 동경하고 갈망하도록 북한사회에 시장과 정보의 유통을 보다 활성화시켜야 한다. 동시에 국제사회에 북한 인권문제를 적극 개진하여 한국이 주도하는 자유민주 통일의 규범적 당위성을 강화해 나가야 한다.


This paper calls for a more realistic unification policy that can be initiated and practiced by the ROK without having to consult or negotiate with North Korea. Pyongyang is rapidly losing its grip on outlying areas of North Korea. They are being incorporated into a very active distribution system of resources and information. Limited reforms by the Kim Jong-Un leadership will not overcome economic difficulties and will raise tensions and create ruptures among elites. The Chinese leadership, not yet ready to accept Korean unification, now believes that it needs to prepare for a unified Korea if that historical path cannot be avoided. The ROK should push ahead with a more proactive unification diplomacy toward neighboring countries. Currently, ROK policy toward North Korea has the greatest impact on the timing and contents of Korean unification. If the ROK government changes course and chooses to provide strategic materials to North Korea, it will be North Korean leaders, not the people, who will benefit. Although slow and difficult, the ROK should look for various forms of ``smart aid`` that will benefit and change the North Korean people. More markets and information should flow into North Korean society so that more people will yearn for South Korea. The ROK also must strengthen the legitimacy of its demand for a free and democratic unified Korea by actively engaging with North Korean human rights policy in international society.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