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논문

Data Report>이슈논문

이슈 키워드 논문 TOP10

이슈논문
| | | | 다운로드

KCI등재

1싱가포르의 이원적 코로나19 방역 전략과 그 함의

저자 : 김희숙 ( Kim Heesuk ) , 양영란 ( Yang Youngran )

발행기관 : 서강대학교 동아연구소 간행물 : 동아연구 79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45-81 (3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외국인 노동자 기숙사를 중심으로 확산된 코로나19 바이러스 집단 발병사태는 싱가포르의 말끔한 도시경관 뒤로 가려져 있던 이주노동자들의 열악한 거주환경, 그리고 코로나19와 같은 감염병 대응에까지 적용된 싱가포르 사회의 위계적 사회질서의 부조리를 여실히 드러내었다. 싱가포르 정부는 이 사태를 지역사회 감염과는 구별되는 별도의 감염으로 규정하여, 일견 비슷해 보이지만 그 속성은 전혀 다른 두 종류의 대응 전략을 전개하였다. 하나는 지역사회 대응이라 할 수 있는 ‘서킷브레이커(circuit breaker)’ 전략이고, 다른 하나는 외국인 노동자 기숙사를 대상으로 한 ‘봉쇄(lockdown)’ 전략이다. 대상에 따라 서로 달리 적용된 이원적 방역 전략이 갖는 함의를 고찰함으로써 이 글은 팬데믹 시대를 맞아 한층 중요한 사회쟁점으로 부상한, 그리고 지역적 또는 지구적 차원에서의 협력과 조정을 긴급한 과제로 호출하는 외국인 노동자들의 안전과 건강에 관한 논의가 활성화되는 발판을 제공하고자 한다.


The novel coronavirus that causes COVID-19 has spread throughout Singapore’s migrant worker dormitories, clearly revealing these workers’ poor living conditions behind the country’s clean urban landscape and the absurdity of applying Singapore’s hierarchical social order when responding to infectious diseases such as COVID-19. The Singapore government, which identifies COVID-19 as distinct from community infections, has developed two response strategies that seem similar but differ in important ways. One is the “circuit breaker” strategy, which has been applied to the local community, and the other is the “lockdown” strategy, which has been applied to migrant worker dormitories. By examining the implications of this two-track containment strategy, this article aims to provide a platform to discuss the safety and health of migrant workers, a topic that has become an important social issue in the face of the pandemic, and to urge regional and global cooperation and coordination on COVID-19 challenges.

KCI등재

2소셜네트워크 빅데이터를 활용한 코로나 19의 무용공연, 무용관람, 무용환경 분석

저자 : 임지형 ( Ji-hyeong Lim )

발행기관 : 대한무용학회 간행물 : 대한무용학회논문집 78권 4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81-197 (1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This study conducted big data analysis using social networks to analyze the corona 19 dance environment. The keywords of the social network big data were presented in three areas : 'Corona 19 and dance performance', 'Corona 19 and dance tour', and 'Corona 19 and dance environment'. In addition, the data of the three areas collected 6 months of data from January 1 to June 30, 2020. The scope of the data collection was three sites, Naver, Daum, and Google, and provided by three sites. Cafe, blog, knowledge, news, web documents, and academic information were used. Data collected through Textom was visualized using the Ucinet6 program, and a colony was formed through CONCOR analysis. First, the interests of online users about 'Corona 19 and Dance Performance' consisted of four main areas, and the biggest concern was the behavior of contacting dance performances according to Corona 19. Second, the interests of online users regarding 'Corona 19 and dance viewing' are mainly composed of four areas, and the biggest interest is the behavior of watching dance performances according to Corona 19. Third, online users' interest in 'Corona 19 and the dance environment' mainly consisted of 5 areas, and according to Corona 19, the biggest concern was the biggest concern about the dance environment.

KCI등재

3정부의 코로나19 감염병 예방 조치에 대한 가톨릭교회의 협력: 종교 자유에 대한 권리와 국민 건강권에 대한 조화

저자 : 한영만 ( Han Youngman )

발행기관 : 한국법학회 간행물 : 법학연구 78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31-61 (3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현재 온 세계는 코로나19라는 감염병으로 불안에 떨고 있다. 아직까지 그것을 극복할 수 있는 백신도 개발되지 않았고 그 전파가 상당히 급속하기 때문이다. 이런 가운데 일부 국가들은 전 국민 이동 제한 명령을 내리기도 했다. 대한민국 정부는 이동 제한이라는 극단적 조치를 피하면서 사회적 거리두기를 국민에게 적극적으로 홍보하였고 이에 국민도 잘 호응하여 위기를 극복하고자 한다. 이런 가운데 종교 집회를 통해 코로나19에 감염된 사람들이 많이 발생됨에 따라서 정부와 지자체 단체장들은 종교 집회를 하지 말도록 강력한 권고를 내렸다. 이에 대해서 일부 종교 단체들은 헌법상 보장된 신앙의 자유를 국가가 침해한다는 이유를 들면서 집회를 강행하기도 했다. 이런 현상을 보면서 국민들은 감염병이 확산될까 깊은 우려의 마음을 갖게 되었고 그런 종파들에 대해서 따가운 비판의 시선을 가지게 되었다. 정부 입장에서는 감염병 확산 방지 및 예방이라는 목적이 있고, 종교 단체들은 신앙의 자유는 보호되어야 한다는 입장이 있는 것이다. 이런 양측의 입장에는 서로에 대한 이해와 협력의 정신이 부족해 보인다. 우선 정부 측에서 이해하고 있는 ‘종교 집회’란 그저 신앙인들이 모인 것, 곧 신앙인들이 단순하게 모인 것으로 보는 경향이 있어 보인다. 그러나 종교인들 측에서 보면, 특히 그리스도교 신자 입장에서 종교 집회, 특히 주일 예배는 개별 신앙인이 신앙을 고백하고 자신의 신에게 경배를 드리는 시간이고, 개인의 신앙을 공동체적으로 표현하는 권리이며 의무적인 사안에 속하는 주제인 것이다. 따라서 종교인들, 신앙인들 입장에서는 그 집회를 제한하거나 금지하는 것은 자신의 신앙 고백의 권리를 박탈당하는 것이라고 생각할 수 있는 여지가 충분히 있다. 그러니까 한 편에서는 신앙 고백의 자유는 절대 침해받을 수 없는 영역으로 인정하면서도 종교 집회는 질서유지와 공공복리를 위해서 제한할 수 있다는 입장을 갖고 있고, 다른 한 편에서는 내적 신앙 고백은 주일 예배를 통해 공동체적으로 실현된다고 하는 입장에서 서로 분리될 수 없는 것이기에 주일 예배를 제한하는 것은 신앙의 자유를 침해하는 것이라는 입장을 갖고 있어서 서로 충돌하는 면이 있어 보이는 것이다. 신앙 고백의 자유와 종교 집회 자유의 구별은 정부 기관의 일방적인 이해부족이라기보다 헌법학 분야 학자들의 공통된 견해이며, 헌법재판소의 판단 역시 종교적 행사, 종교 집회는 제한될 수 있다는 법률적 해석의 기초에서 출발하는 문제라고 생각한다. 다시 말해서 종교집회의 종류를 보다 세분화하여 주일예배를 위한 집회와 그 외의 집회를 구분하지 않은 상태에서, 주일예배라고 하는 내적 신앙고백의 공동체적 거행에 대한 연구와 이해가 없기 때문에 발생하는 문제라는 것이다. 그렇지만 종교 단체들도 종교의 사회적 기능을 고려할 때 국민 건강 권이라는 문제를 소홀하게 생각하지 말아야 할 것이다. 신앙의 자유가 보장되어야 하듯이 국민 건강권도 보장 되어야하기 때문이다. 이 논문에서는 코로나19라는 전 세계적 감염병 위기 상황에서 신앙인의 종교 자유와 국민 건강권의 문제를 법적 측면에서 고찰하고, 이에 대응하는 가톨릭교회의 신학적이고 교회법적인 근거를 고찰하면서 미약하나마 종교 단체들이 이런 위기 상황에서 어떤 태도를 취하는 것이 인류사회에 봉사하는 것인가를 함께 생각해 보고자 한다.


Now, fears of coronavirus disease 2019 (COVID-19) grow around the world as a vaccine against the virus is not yet developed and the COVID-19 spreads so quickly. In response, some countries have imposed nationwide restrictions on people’s movement. But the Korean government did not take extreme measures like movement restrictions. Instead, the government has promoted social distancing and encouraged its people to adhere to the government’s guidance, which the public comply with well to overcome this crisis. As we have seen a surge in new cases of the COVID-19 after many people participated in religious gatherings, central and local authorities have made strong recommendations not to hold faith-based gatherings. But some religious organizations held gatherings in defiance of government guidance, citing the state is violating freedom of belief that is a constitutional right. This made the public get agitated about spread of the coronavirus and put a blame on some sects for enforcing such gatherings. The government aims to stop transmission of the COVID-19 and prevent infection, while religious groups claim that freedom of faith should be protected. The two sides seem to need mutual understanding and collaboration. From the government perspective, ‘religious gatherings’ might be just an assembly of believers. But for people with faith, specifically for Christians, during religious gatherings, especially at the Sunday Mass, they make a profession of faith and worship their God. It is the right of believers to practice their faith as a community and this is a matter of obligation. In this regard, restrictions or bans on religious gatherings could be seen as violations of the right to profess faith. So, there is a conflict between the government and religious groups because of those different perspectives. The government makes it clear that it can put restrictions on religious gatherings for the sake of public order and welfare even though it recognizes that the freedom to profess faith should never be violated. On the other hand, religious groups stick to their view that the internal profession of faith is carried out in common at the Sunday Mass which has a unique importance, therefore limiting the Sunday Mass is a violation of religious freedom. The distinction between freedom to profess faith and freedom to hold religious gatherings does not come from the government’s unilateral decision without enough understanding, rather it comes from the common view of constitutionalists and depends on the legal interpretation by the Constitutional Court of Korea that faith-based events and religious gatherings can be limited. In other words, without enough study and knowledge, the government has no way to differentiate congregation for worship at the Sunday Mass celebrated in common with a profession of internal faith from other gatherings in general. But religious organizations should not ignore people’s right to health, considering the role of religion in our society. People’s right to health should be protected just like the freedom of faith is guaranteed, This study aims to explore legal aspects of religious freedom of believers and citizens’ right to health in this time of coronavirus pandemic and theological and canonical grounds corresponding to this issue. In addition, this study will find out what actions should be taken by faith-based groups to serve the human society in this crisis even if it is in a small way.

KCI등재

4뉴노멀(New Normal) 2.0 시대의 관광: 코로나19 유행 기간 제주 방문 관광객 IPA 결과를 중심으로

저자 : 김영남 ( Kim Young-nam ) , 홍성화 ( Hong Seong-hwa )

발행기관 : (사)한국마이스관광학회(구 한국컨벤션학회) 간행물 : MICE관광연구(구 컨벤션연구) 60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43-162 (2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The COVID-19 crisis is challenging tourist industries worldwide. It may offer invaluable opportunities to reset tourism toward a better pathway for the future.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explore the importance and performance level of the quarantine of the tourist service business during the crisis of spreading corona virus to predict the new normal 2.0 tourism. The 502 data was collected from Feb. 29 to Mar. 1, 2020 at the Jeju National Airport. As a research method, the traditional IPA and the revised IPA analysis were carried out together. The results showed that virus protection for public transportation, lodging facilities, and souvenir shops that tourists consider important should be thoroughly implemented to prevent an epidemic of corona virus. In order to revitalize tourism industry in the era of new normal 2.0, a tourism transformation based on sustainability is needed.

KCI등재

5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가족생활 및 가족관계의 변화와 스트레스

저자 : 진미정 ( Meejung Chin ) , 성미애 ( Miai Sung ) , 손서희 ( Seohee Son ) , 유재언 ( Jaeeon Yoo ) , 이재림 ( Jaerim Lee ) , 장영은 ( Young Eun Chang )

발행기관 : 대한가정학회 간행물 : Family and Environment Research 58권 3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447-461 (1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This study explores how the COVID-19 pandemic has changed family life and relationships as well as how these changes affect perceived stress among married men and women. This study investigated changes in family time use, household work, child care, leisure activities, income and expenditures along with relationships between spouses and children using a sample of 627 married persons surveyed online from May 19 to 25, 2020. The results showed that the amount of time spent on household work, child care, and family leisure have increased and that the perceived burden of household work and child care has also increased. Gender differences were found in time use, household work, and child care. Leisure activities have changed toward more time watching TV or online media and playing online games and less time on outdoor activities, shopping, and meeting friends. About 38% of respondents reported a reduction in household income and 22% reported an increase in household debt. The majority experienced no change in the quality of relationships with spouses and children, approximately 20% of the sample reported a positive change in relationships with spouses and children. The findings of multivariate regression indicated that change in work time, negative change in household economy, negative change in household work and negative change in relationships with spouses were associated with marital stress. However, this study found that negative changes in child care and in relationships with children did not affect stress among married parents with children in elementary or secondary school.

KCI등재

6코로나19 시기 비대면 한국어 수업의 양상 연구

저자 : 이주란 ( Lee Juran )

발행기관 : 한국화법학회 간행물 : 화법연구 49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58-88 (3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In early March 2020, the World Health Organization declared the outbreak of the coronavirus disease (COVID-19) as a global pandemic. Since then, the infectious disease has significantly changed the ways of life of people across the world. Notably, among the many problems caused by the pandemic, the issue of education has come to the fore from a sociological perspective. This paper aims to analyze the impact of the COVID-19 outbreak on Korean language education. The main points of the thesis are as follows. First, it investigates the influence of that the COVID-19 pandemic has had on the system of Korean language education. Second, it determines the types of interactions that have been put into practice in cases of Korean language courses that operate in a non-face-to-face manner. Third, it examines the kinds of responses exhibited by learners in Korean language classes conducted in non-face-to-face platforms. To this end, a questionnaire survey was administered. The basic principle is that the language should not be regarded as a separate and independent object, but instead, according to ecolinguistics, as the linguistic corpora that interact with surroundings. In addition, the concept of the interaction and its catergories were accordingly established. Upon obtaining the result of the analysis in the conclusion of the thesis, several topics worthy of examination, which are related to the modality of non face-to-face Korean language class, have been suggested from the perspective of ecolinguistics.

KCI등재

7코로나 19시대 뉴 노멀의 윤리적 가치로서 ‘공동의 선’과 한국교회

저자 : 성석환 ( Sung Suk-whan )

발행기관 : 한국기독교사회윤리학회 간행물 : 기독교사회윤리 47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39-169 (3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코로나19’ 이후 ‘뉴 노멀(the new normal)’에 대한 각계의 논의가 무성하다. 개인간의 삶의 방식만이 아니라 정치, 경제, 사회문화 및 종교에게도 많은 도전을 제기한다. 한국은 모범적인 방역과 대처를 통해 긍정적인 평가를 받았는데, 이제 ‘뉴 노멀’의 정립을 위해 ‘공동의 선(the common good)’를 가치로 삼는 새로운 토론이 필요하다. 특히 한국교회는 정부와 시민사회의 대응에 비해 소극적이거나 방어적인 탓에 사회적 비판을 받았다. ‘코로나19’에 대한 신학적 분석이나 대응도 중요하지만, 한국사회의 ‘뉴 노멀’의 수립 과정에 참여하여 모든 이들에게 좋은 질서의 토대를 제공하는 역할을 감당해야 한다. 공공신학은 그것을 ‘공동의 선’으로 주장하며, 이것은 비단 한국 사회만이 아니라 지구적 차원에서 요청되고 있는 전환적 요청이다. 지구적 차원에서 ‘공동의 선’은 근대적 공론장의 한계를 극복하고 모든 인간에게 동등한 권리와 혜택을 보장하여 번영할 수 있도록 하는 중대한 가치이다. 본 연구는 하버마스나 아렌트의 논의를 통해 지구적 차원에서 논의되는 종교의 공적 역할을 다루고, 그것을 ‘공동의 선’을 추구하는 ‘뉴 노멀’과 연결시켰다. 또 미로슬라프 볼프나 리오단과 같은 신학자들의 주장을 통해 ‘코로나19’ 이후의 ‘뉴 노멀’은 개인적 관계에서만 요청되는 것이 아니라 지구적 차원에서 모든 이의 번영을 위한 가치여야 한다고 주장한다. 그래서 한국교회가 ‘뉴노멀’의 형성과정에서 ‘공동의 선’을 실천하는 문화적 자원의 역할을 감당할 것을 요청한다.


‘The new normal’ situation, caused by the pandemic of ‘the Covid-19’, poses many challenges not only to the way of life but also to political, economic and socio-cultural areas. South Korea has received positive reviews for its exemplary defense to ‘the Covid-19’ but now Korean society has a task of public consensus on ‘the new normal’ based on the value of ‘the Common Good.’ This article argues that for Korean Churches it is more important to take part in the process of establishing ‘the new normal’ in society after ‘covid-19.’ Public theology would be a foundation in public sphere for discussing the ‘the new normal’ not only in a local but also on a global level. Thus, this study argues that the public role of religion on a global level is being discussed by non-theologians such as Jürgen Habermas and Hannah Arendt, and for Churches it means a request to contribute to drive ‘the new normal’ to pursue ‘the Common Good.’ And introducing the public theology of Miroslav Volf and Partick Riodan, the study argues all human being’s flourishing should be the key of ‘the new normal’ and Korean Churches should participate in public discussion and produce a value of ‘the Common Good’ to support all people’s flourishing in Korean civil society after ‘the Covid-19’.

KCI등재

8코로나19의 발생이 중국관광산업에 미치는 영향 및 대응책

저자 : 안동 ( An Dong ) , 유효강 ( Liu Xiaogang )

발행기관 : 한국관광산업학회 간행물 : Tourism Research 45권 2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309-325 (1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2019년 중국 관광산업의 총규모는 중국 GDP의 11.04%를 차지하고 있어 관광분야의 지속적인 성장은 중국 경제 성장에 종요한 것으로 밝힌다. 관광산업은 예민성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쉽게 위기에 의해 영향을 미친다. 특히 올해 코로나19의 발생 때문에 고성장을 하고 있었던 중국 관광산업에 심각한 영향을 미친 것이 사실이며 전 세계적으로 코로나19가 확산하면서 중국은 정체 상태에 빠지고 관광은 모든 주요 경제 부문에 막대한 영향을 미쳤다. 코로나19는 중국 관광산업에 어떻게 영향 주는것을 분석하여 영향 메커니즘에 대해 광서비스의 공급불능, 관광의 이동성, 경제의 불경기, 심리적인 요인으로 정리하였다. 위기관리 체계에서 관광산업은 피해의 감소와 신속한 회복을 도모하기 위해 정부의 지원정책(금융지원, 세금감면, 재정지원, 취업유지 등), 협회의 대응책, 기업의 대응책(산업용합, 내부 위기관리 등)을 제시하였다. 대응책에 대해 보환할 여지가 있다. 첫째, 전염병 대응에 더 신속한 조기경보 체계가 필요하다. 둘째, 중소기업의 융자에 대해 지원정책이 필요하다. 셋째, 취업의 유지도 중요하지만 실업자에게 주목할 필요가 있다. 넷째, 재정지원보다 관광기업의 경쟁력을 높여야 된다. 다섯째, 지방 정부의 소비쿠폰 발급을 통해 지역별 불균형의 발전을 보이며 균형적 발전을 위해 중앙정부 차원에 소비쿠폰 발급 정책이 필요하다. 여섯째, 관광산업의 부가가치 증대하기 위해서는 관광산업과 문화산업의 용합, 관광산업과 인터넷의 용합을 기대할 만하다.


China's tourism industry in 2019 accounts for 11.04% of China's GDP. Thus, it is easily seen that the sustained growth of the tourism industry is essential to China's economic growth. Tourism is sensitive, so it is easily affected by crises. Particularly in this year, the worldwide outbreak of COVID-19 has enormously affected of all major economic sectors and had a serious negative impact on the ever fast-growing China's tourism industry, which has brought China's economy to a standstill. The present paper analyzes how COVID-19 affects China's tourism industry and summarizes the impact mechanism by the inability of the supply of optical services, the mobility of tourism, the economic recession, and psychological factors. In the crisis management system, the tourism industry urgently needs the government's support policy (such as financial support, tax reduction, financial support, job maintenance, etc.), the association's countermeasures, and corporate countermeasures (industrial solubility, internal crisis management, etc.) in order to reduce damage and to expedite recovery. There still leaves a lot to do for retribution. Firstly, a faster early warning system is needed to respond to infectious diseases. Secondly, a support policy is needed for loans to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Thirdly, maintaining a job is important, but it is worth paying attention to the unemployed. Fourthly, the competitiveness of government-funded companies should be increased rather than merely waiting for financial support. Fifthly, the government should release a policy to issue consumption coupons at the central government level for balanced development, showing the development of regional imbalances through the issuance of consumption coupons by local governments. Lastly, it is worth looking forward to the fusion of tourism and cultural industries, tourism and the Internet in order to increase the added value of tourism industry.

KCI등재

9중국의 코로나19 대응 분석: 중앙의 지도체계와 선전 활동을 중심으로

저자 : 趙英男 ( Young Nam Cho )

발행기관 : 한양대학교 아태지역연구센터 간행물 : 중소연구 44권 2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7-44 (3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논문은 중국이 코로나19에 어떻게 대응했는가를 분석하나. 중국의 대응은 '초기 대응 실패와 최종 통제 성공'의 두 가지 모습을 보이는데, 이 중에서 이 논문은 후자를 살펴볼 것이다. 먼저 중국이 코로나19의 통제에 성공한 배경을 살펴볼 것이다. 이어서 중앙의 지도기구 구성과 활동, 선전 등을 분석할 것이다.


This article aims at analyzing China’s countermeasures for Covid-19. China illustrates two faces in this regard: failure in coping with the pandemic in earlier phase while success in controlling in later phase. Of two faces, it will focus on the latter.

KCI등재

104·15 총선, 코로나19 재난 속 한국 민주주의 : 국가와 정당, 그리고 시민사회

저자 : 김동춘

발행기관 :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간행물 : 기억과 전망 42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2-56 (4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키워드 보기
초록보기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