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행물

다문화와 평화 update

Multiculture & Peace

  • : 성결대학교 다문화평화연구소
  • : 사회과학분야  >  사회학
  • : KCI등재
  • :
  • : 연속간행물
  • : 연3회
  • : 2092-576X
  • :
  • :

수록정보
11권1호(2017) |수록논문 수 : 11
간행물 제목
11권1호(2017년) 수록논문
권호별 수록 논문
| | | |

KCI등재

1이민의 경제적 효과

저자 : 남승연 ( Seungyeon Nam ) , 이영범 ( Young Bum Lee )

발행기관 : 성결대학교 다문화평화연구소 간행물 : 다문화와 평화 11권 1호 발행 연도 : 2017 페이지 : pp. 1-24 (2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민의 경제적 효과에 대한 상반된 두 가지 주장이 존재한다. 하나는 이민은 인구성장에 기여하고 인구노령화를 방지하며 취약한 직업에 대한 일자리를 제공함으로써 경제성장에 이바지한다고 주장한다. 반면, 다른 한편에서는 이민은 내국인의 일자리를 뺏어가고 복지 시스템에 대한 부담을 가중시켜 국민경제에 부정적 영향을 미친다고 주장하고 있다. 기존 연구들이 많은 국가의 횡단면 자료나 한 국가의 시계열 자료를 가지고 그 효과를 분석한데에 반해, 이 연구는 OECD의 이민에 관한 패널 데이타를 구축하여 이민의 경제적 효과를 검증하고 있다. 분석결과, 이민은 일인당 GDP로 측정된 국민경제에 긍정적 영향을 갖는 것으로 추정되었다. 이 결과는 몇 가지 요소에 의해 기인하는 것으로 판단된다. 이민 근로자는 값싼 노동력의 공급으로 생산비용을 낮추고 산업별 생산인력의 부족을 충당할 수 있다. 또한 내국인의 낮은 지리적·기능적 유동성을 보완함으로써 경제에 긍정적 영향을 미 칠 수도 있다. 또한 이 분석에서는 이민의 긍정적 효과를 위해서는 정치사회적 환경이 중요 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민자에게 보다 우호적인 정치사회적 환경은 보다 높은 수준의 긍정 적인 경제적 효과를 유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Two contrasting arguments exist regarding the relationship between immigration and its economic effects. One argues that immigration has a positive benefit to national economy by promoting population growth, averting population aging, and filling undesirable jobs, while others argue that immigration has a negative effect by displacing native workers and increasing burdens on welfare system in a host country. While the existing studies utilized cross-sectional analysis of multiple countries or time-series analysis within in a country, in this article, we have tested the competing hypothesis by utilizing a pooled data set from OECD`s immigration data. We have found that immigration has positive impact on national economy measured by per capita GDP. And this result may be attributed to several factors. Immigrant workers may fill industry gaps and lower production cost by providing cheap labor. Immigrants may serve as a flexible labor reserve and partially compensate for the low geographical or functional mobility of the native born population. Also, the analysis indicates that socio-political conditions have played important roles in promoting the national economy. More favorable socio-political conditions to immigrants have led to positive effects on the national economy. The implication is that immigrants that are quickly able to assimilate and integrate are more likely to become contributors and less likely to be a burden to government resources and the economy.

KCI등재

2북한이탈주민의 자원봉사활동 참여 동기에 관한 현상학적 연구

저자 : 최희 ( Hee Choi ) , 김영순 ( Youngsoon Kim )

발행기관 : 성결대학교 다문화평화연구소 간행물 : 다문화와 평화 11권 1호 발행 연도 : 2017 페이지 : pp. 25-44 (2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연구의 목적은 국내에 정착하여 수년간 지속적으로 자원봉사활동에 참여하고 있는 북한이탈 주민을 대상으로 자원봉사 참여 동기를 분석하는 데 있다. 이를 위해 공동체의 자원봉사에 참여하고 있는 북한이탈주민 5명을 연구참여자로 선정하여 심층인터뷰를 통해 자료를 수집하고 분석하였다. 연구결과로는 첫 번째, 자원봉사 초기에 나타나는 현상은 개인적 가치로 나타났는데, 일시적인 행동이 아니라 지속적으로 그 가치를 유지하고 있었고, 두 번째는 보상심리현상으로 보이는 자신이 받은 혜택을 지역사회로 환원하기, 세 번째는 일반 자원봉사 참여자에게 나타나지 않는 이타적 동기로서 가난한 사람에 대한 연대감이나 고통 받는 사람들과 동일시하는 경향을 볼 수 있었다. 이러한 결과는 북한에서 겪은 경험과 연계되어 `관심`과 `나눔`이라는 행위로 이어지게 한다는 것이다. 이 연구를 통해 북한이탈주민들이 현재의 정주지인 남한 사회에서 아무리 풍족하고 만족스러운 삶을 살아간다고 해도 북한에서 겪었던 경험으로 고통을 겪고 있는 사람들을 돕고자 하는 이타적 동기가 크게 작동된 것으로 해석된다. 이런 나눔의 행위는 통일 되는 그날까지 이어질 것으로 보이며, 통일된 한국사회에서 자신들이 해야 할 일이 무엇인지를 암묵적으로 시사해주고 있다.


The objective of this research is to analyze the motivational factors behind the participations based on the North Korean Defectors who have been participating on local volunteer services continually over several years. As for the research, five participators were selected from organizations who are participating on the volunteer service, and their in-depth interviews were conducted for the data collection and the analysis. As for the result, first, the initial phenomenon on the volunteer service appear as one`s personal values, and maintains as a continues value rather than being instantaneous. Second, their volunteer services are the services to the society as part of a “Compensation Mentality.” Third, there are tendencies of their solidarity with poor and equating them with people who are suffering. Such research result reveals a connection to their experiences from North Korea which naturally leads to the acts of “Interest and Sharing.”. Through this research, regardless of how satisfying or adequate their life may become, the North Korean Defectors` efforts in trying to help and share with the people who are suffering from the painful experiences from North Korea will continue through “the future unification.”

KCI등재

3결혼이주여성과 한국여성의 상호문화변용

저자 : 송민애 ( Min Ae Song )

발행기관 : 성결대학교 다문화평화연구소 간행물 : 다문화와 평화 11권 1호 발행 연도 : 2017 페이지 : pp. 45-79 (3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결혼이주여성과 한국여성의 상호문화변용의 자료를 수집하여 근거이론으로 분석한 결과, 자녀양육, 언어, 직업이나 이웃 등의 접근성과 정보교류의 맥락적 요인은 중심현상인 `중층 공간에 위치`한 다문화 주체들의 친밀한 교제나 평형 유지 등과 밀접한 관련을 보였다. 그리고 다문화 주체들의 성격, 이중국적, 해외경험 등의 개인적 자원이나, 가족과 사회 지지체계의 관계적 자원 그리고 신앙 경험의 중재적 조건에 따라 중심현상의 강도에 변화를 야기하며 마주하기, 경계 넘나들기, 경계허물기, 상호의존하기, 상호존중하기의 단계들로 나타나는 작용/상호작용 전략을 통해 중심현상을 구체적으로 설명하고 있다. 결과적으로 결혼이주여성과 한국여성들의 상호문화변용은 그 관계가 지속됨에 따라 다문화적 지평 확장으로 나타나는데 그 변화의 정도나 차원에 따라 개인적, 사회문화적, 세계적 차원에서 개별성, 통합성, 상호성으로 나아가는 다문 화적 지향을 보여주었다.


This study was conducted to confirm the results of the mutual acculturation with Korean Women as well as the only acculturation of the immigrant women. These multicultural subjects exposed their own stories and were analysed as the positive as well as negative interrelationship between them. The principal formation might be founded as the acceleration or the impediments for their mutual interaction. Generally the immigrant women as well as Korean women faced many difficulties and felt prejudices while their raising children in the patriarchal society. Therefore their mothering experiences between them might be mediators for understanding each other. These mothering process might help them extracting the result of more active mutual acculturation. This study explores the vivid experiences of the immigrant women as well as the Korean women. It was based on the qualitative research method, a series of in-depth interviews conducted on 19 participants who comprised of 9 immigrant women and 10 Korean women. The data was collected and were analyzed according to the grounded theory within the theory of qualitative research methods. From the analysis, the core phenomenon that persists in the process was analyzed by `located in the intermediate spaces`. This core phenomenon was emerging from the causal conditions of their acceptability of the multicultural phenomenon, passively or actively. The contextual conditions behind this phenomenon were affected according to the dimensions of information that they could access to and exchange each other. The immigrant women and Korean women interact more easily rather than the other community members and their experience of raising their children could identify themselves as a multicultural entity and empathy for maintaining close relationships. These multicultural subjects were mediated conditions of these personal, social, and religious resources. At this core phenomenon and interventional condition were shown their context through the relationships. Their personal sense of acculturation were analyzed as not only conflicts and incorporation but also acception. In other words, interactions of these multicultural entities exist in the intermediate space can reach out beyond the boundaries. Acceptance and avoidance degree for their multi-cultural phenomena as their boundary extension through the lapse of time. To become as the inner group members, the community barriers had to be collapsed and need a process of mutual dependence and mutual respect. There is a specific change is confirmed in 5 steps. Step 1: facing, step 2: boundary crossing, step 3: boundary break down, step 4: interdependence, step 5: respect to each other. The results presented in accordance with these action / interaction strategies were able to see that the subject of multicultural immigrant women can be changing the cultural horizons of Korea women through the process analyses. Finally the consequences were made and divided into individuality, integration. There is reciprocity gradually expanded. These changes might be caused of the change in the personal, social, cultural, and global levels. The discussion within this study used a sociological, educational, and counselling perspectives on the context of multicultural and global society and proposed the paradigm shift. Especially this study proposed that the praxis in pastoral counselling even in the perplexed and confused spaces. Therefore, this study found out that the Kingdom of God can be exposed in the diversity and unity through the mutual acculturation process and supporting of all members of community.

KCI등재

4다문화가정 한국인 남편의 가족해체 경험에 관한 연구

저자 : 장온정 ( On-jeong Chang )

발행기관 : 성결대학교 다문화평화연구소 간행물 : 다문화와 평화 11권 1호 발행 연도 : 2017 페이지 : pp. 80-109 (3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의 목적은 한국인 남편의 가족해체 경험 이해를 통해 다문화가족의 해체현상에 대한 실천적 대응 전략을 모색하고자 하는 것이다. 이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서 이혼으로 가족해체를 경험한 한국남성들 8명을 대상으로 한 면접을 통해 자료를 수집하여 질적 사례분석을 하였다. 범주화 및 주제 분석을 통해서 이들이 경험한 주요 이슈를 범주화하였으며 분석결과는 다음과 같다, 가족해체 과정별 주요 5가지 주제는 `결혼의 의미 및 인식 결여`, `계속되는 부딪침`, `해체 의도심화와 보류`, `결국엔 해체`, `끝나지 않은 전쟁` 이며 각 주제별 14개의 하위주제를 도출하였다. 이를 근거로 한국남편에 대한 부정적 인식 및 편견 개선, 가족상담 활성화, 다문화 한부모가족의 자녀양육 지원 확충, 한국인 남편 피해자 방지를 위한 법적·제도적 방안 등의 실천방안을 제언하였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settle practical strategy in multicultural family dissolution phenomenon using the experience of korean husband. In order to accomplish the goal, this study conducted qualitative research using 8 interviews. All of the Interviewee were korean male husband who experienced family dissolution by divorce and runaway. The study categorized main issues of interviewee`s experience. The result is found as follows. The major five topics in the process of family dissolution were `meaning of marriage(what marriage means) & lack of awareness in marriage`, `ongoing conflict`, `intensifying the purpose to breakup & postponing`,`eventually breaking up`,`endless war`. And there were 14 sub-topics in each main topic. Based on this research, this study suggests several practical policies including improving negative perception & perception against korean male husband, revitalizing family counsel, expanding child care support of multicultural single parents family, legal action to prevent making victim of korean male husband.

KCI등재

5재한조선족 집단거주지의 `분절동화`현상에 대한 함의

저자 : 김진열 ( Jinyeol Kim ) , 조예신 ( Yeshin Cho )

발행기관 : 성결대학교 다문화평화연구소 간행물 : 다문화와 평화 11권 1호 발행 연도 : 2017 페이지 : pp. 110-131 (2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오늘날 재한조선족 집단거주지 내에서 분절동화현상이 강화되고 있다. 특히 재한조선족은 집단거주지 범위를 점점 확대하면서 우리문화와 동화, 융화, 통합보다는 차별화 또는 경계구분을 분명하게 하고 있다. 분절동화현상이 재한조선족의 정체성형성에도 많은 영향을 주면서 한·중 정부도 다양한 정책제시와 실질적 정책변화를 연구하고 있다. 이들의 집단거주지가 무엇보다 우리나라 속의 또 다른 중국으로 이미지가 각인되고 그 속에서 시장과 이익단체, 관계망형성이 강화된다면 한·중관계의 호불호에 따라 우리에게 큰 영향을 줄 수 있는 집단 무기로의 전환가능 성도 있다. 따라서 재한조선족의 집단거주지 내에서 분절동화현상이 갖는 함의를 `다름`의 인정 과 문화에 대한 이해 요구, 평등한 법 및 제도의 합리적 수정에 대한 기대, 디아스포라적 인식과 포용적 고려 요구에 대한 긍정적 관점에서 살펴보았다.


Today, the phenomenon of segmented assimilation is intensifying in gro up residential areas of Korean Chinese people in Korea. Especially, as the Korean Chinese expand their residential areas, they are increasingly drawing clear borders from the Korean culture instead of promoting integration and assimilation into it. As the segmented assimilation trend is substantially influencing the formation of the Korean Chinese identity, the Korean and Chinese governments are proposing various policies and researching practical changes that are necessary. If their group residential areas are perceived as a small China within Korea and separate market, interest groups, and network are formed, the community can turn into a weapon that can have a serious effect on South Korea according to the Korea-China relationship. For those reasons, this study investigated implications of segmented assimilation found in the group residential areas of the Korean Chinese in Korea, from a positive viewpoint, based on understanding and accepting `difference` and culture, rational modification of law to ensure equality, and diaspora-based recognition and consideration.

KCI등재

6독일 망명법 개정과 난민네트워크의 저항 그리고 사회적 변화

저자 : 조관연 ( Gwanyeon Cho )

발행기관 : 성결대학교 다문화평화연구소 간행물 : 다문화와 평화 11권 1호 발행 연도 : 2017 페이지 : pp. 132-161 (3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2010년대 초반까지 바이에른 주는 독일에서 가장 비우호적인 난민정책으로 많은 난민의 원성을 샀다. 적지 않은 난민들이 이에 항거하는 시위를 개별적 또는 작은 집단 차원에서 벌였지만, 주와 시 정부의 강경한 태도와 독일인의 참여와 연대 부족으로 번번이 별다른 성과를 거두지 못했다. 난민단체인 <보이스>와 <카라반>이 조직한 뷔르츠부르크에서 베를린까지의 항의행진과 오란니엔 광장에서의 행동텐트는 언론의 적극적인 개입과 독일인 지지자들의 참여와 연대 덕분에 난민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고조시켰을 뿐만 아니라 독일인에게 도덕적 수치심과 책임감을 일 깨웠다. <보이스>와 <카라반>과 같은 난민 네트워크가 독일 난민정책을 바꾸는데 가장 중요한 역할을 하였는데, 이들은 다양한 배경을 가진 난민들을 하나로 묶어냈고, 이들의 자기 역량화를 강화하였으며, 새로운 투쟁방식을 통해 난민 문제를 사회적 의제로 만들어냈다. 뷔르츠부르크에서 시작하고 베를린 크로이츠베르크에서 본격화된 난민의 인정투쟁은 독일 중 간층의 인식변화를 끌어냈을 뿐만 아니라 혈연주의에 기반을 둔 독일의 국가 정체성에 의문을 제기함으로써 독일이 다문화사회로 진입하는데 중요한 전환점이 되었다. 이런 인식 변화 덕분에 독일 정부는 이후 중동 출신 난민을 대규모로 수용할 수 있었다. 하지만 다른 한편으로는 다문화 사회로 변화하는 것에 반대하는 (극)우파 진영을 단결하게 함으로써 독일 사회가 한동안 독일 정체성을 둘러싼 갈등을 겪을 수밖에 없도록 하였다.


The current issue of refugees is largely the product of international politics, and is managed with the interests of countries as well as the dynamics of international politics. Although different by countries, refugees are managed through the technique of compartmentalization, grading of nationality, and transparency. Refugees are labeled badly in many aspects, but the issue of refugees can be addressed through the cooperation among supporters or helpers. Kreuzberg in Berlin is the center of autonomy movement in Germany. The movement of alternative lives vehemently pursued in this area was internationally well-known, and the area was labeled as avant-garde space or x-berg through the movement. The autonomists of this area are in activity based on the area identity. By actively involving in the issue of refugees, these activists not only fought against the compartmentalization, grading and transparency, which are the methods of monopolistic management by the country, but also made a crack on the strong framework managed by the country. In addition, they played a pivotal role in bringing the issue of refugees to the social issue of Germany, and made a significant progress in improving the treatment of refugees, though small. The connection between autonomists and refugees in Kreuzberg showed a new potential of solving the refugee issue. Such potential was made possible due to the area identity established by autonomists and refugees, which indicates that certain areas can play more than the role of a simple agent or executioner of international politics or countries.

KCI등재

7중도입국 청소년 대상 한국어 쓰기 수업에서 시각자료 활용기반 유도 작문 교수-학습 효과에 관한 시론적 연구

저자 : 강란숙 ( Rsnsook Kang ) , 김수영 ( Suyoung Kim ) , 박지은 ( Jieun Park ) , 이동만 ( Dongman Lee ) , 허용 ( Yong Heo )

발행기관 : 성결대학교 다문화평화연구소 간행물 : 다문화와 평화 11권 1호 발행 연도 : 2017 페이지 : pp. 162-193 (3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시각적 자료를 활용한 유도 작문 교수 학습 방법이 중도입국 청소년 학습자들의 쓰기 유창성과 학습 동기에 미치는 효용성을 검증하기 위한 목적에서 이루어졌다. 본 연구는 레인보 우스쿨에서 한국어를 공부하는 초급 수준의 중도입국 청소년 11명을 대상으로 2주 동안 실시하였으며 본 연구 수업에서는 10개의 주제들을 중심으로 한 학습자들의 유도작문 쓰기 수행과제들을 점검하고, 사전, 사후 설문조사와 유도작문 쓰기 작문의 전과 후 결과를 연구 결과 분석 대상으로 삼았다. 본 연구 결과 시각적 자료를 활용한 유도작문 쓰기 교수-학습 방법은 중도입국 청소년 학습자들의 쓰기 능력 향상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특히 모델 텍스트를 활용한 시각적자료 활용 방법이 학습자들이 쓰기에 사용되는 새로운 단어의 의미를 쉽게 이해하고 쓰기에 동기를 부여하는데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다는 결론을 얻었다. 본 연구 결과에서 나타난 유도작문 교수-학습 방법은 앞으로 중도입국 청소년들과 같은 한국어 교수-학습 환경에서 유용하게 활용될 것이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examines the efficacy of guided writing using visual images on students` writing fluency and motivation. 11 low intermediate immigrated youth students at Rainbow School participated in this study, and each student was required to write 10 compositions with the given themes for two-weeks. The data included 100 students` compositions, and the results of the pre-and post-study questionnaires and the pre-and post-tests on writing performance. The findings showed that the guided writing using visual images improved the students`writing fluency; writing performance on contents and vocabularies; and writing motivation. The students indicated that the model texts reduced their writing anxiety and the visual images not only helped them understand the meaning of the words but also kept them engaged in the writing activity. Pedagogical implications for the guided writing instruction are provided especially for the students who are in a similar situation to this immigrated youth.

KCI등재

8정치적 주체로서 난민에 대해서: 난민의 생명정치와 트랜스로컬 정치지형학 그리기

저자 : 이유혁 ( Yoo-hyeok Lee )

발행기관 : 성결대학교 다문화평화연구소 간행물 : 다문화와 평화 11권 1호 발행 연도 : 2017 페이지 : pp. 194-224 (3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오늘날 난민에 대한 인식은 상당히 부정적이다. 난민은 대개 보호를 받고자 하는 나라에서 그저 도움만을 받으러 오는 존재들로 인식되거나 그 사회에 상당히 해를 끼칠 수 있는 `잠재적인 범죄 자` 혹은 `테러리스트`로 간주되곤 한다. 이러한 난민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은 최근 몇 년 사이에 북아프리카, 중동과 유럽에서 발생한 난민의 대이동에 대한 인터넷과 매스미디어의 재현을 통해 더욱 더 빠르게 확대 재생산되어 왔다. 그런데 이 논문은 이러한 난민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에 대한 비판적이고 대안적인 담론을 제안하기 위해 난민이 자신들의 삶을 만들어 가는 주체적인 노력들의 긍정적인 측면에 주목을 한다. 그래서 이 논문은 난민이 어떻게 책임감 있는 정치적 주체로서 스스로를 (재)인식하고 이와 관련된 다양한 활동들에 직간접적으로 참여함으로서 자신들의 정치적 주체성을 더욱 공고하게 하는지에 대한 분석을 수행한다. 이를 위해 본문에서 구 체적으로 검토할 주제는, 첫째, 난민의 삶에 작용하는 생명정치의 두 양상에 대해 살펴보고 이 둘 사이에서 모색되는 난민의 대항적이고 대안적인 정치학의 특징을 제시한다. 둘째, 위에서 제시된 이론적인 검토를 기반으로 하여 유럽과 국내의 난민 사례에 대해서 연구한다. 이를 통해 난 민이 국가를 가로질러 혹은 국가 사이에 존재하는 그들의 삶의 실존적인 조건 가운데서 대항적이고 대안적인 정치학을 어떻게 모색하고 구현해 가는지에 주목한다. 이는 난민의 삶을 통해 `트랜스로컬` 정치지형학이 어떻게 그려지는지를 살피는 것이며, 이를 통해 난민들에게 폭력적으로 가해지는 국가주의적인 혹은 민족주의적인 패러다임에 대한 비판적 지점으로서 난민의 저항적이고 대안적인 정치학의 가능성을 밝힐 수 있을 것이다.


Refugees are often considered very negatively as people only seeking selfish gain in a country where they seek asylum or as `potential criminals` or as `potential terrorists.` This negative stereotype has rapidly been disseminated and further solidified through the representation of massive refugee migration in recent years in Northern Africa, the Middle East, and Europe on mass media and the Internet. This paper, however, intends to offer a critical and alternative discourse on refugees by focusing on ways in which refugees make positive efforts to sustain and build up their life despite the extremely harsh life condition they often have to go through. Hence, the paper analyzes how refugees become (re)aware of themselves as political subjects and engage in diverse activities directly or indirectly to consolidate their political subjectivity. To this end, the two main topics to be discussed are as follows. First, I examine how the two aspects of biopolitcs―a politics of death and a politics of life―operate in refugees` life and how refugees explore and engage with a resistant and alternative politics in between such two opposing modes of biopolitics. Second, on the basis of the theoretical argumentation suggested above, I undertake case studies on refugees` life of struggle in Europe and Korea in recent years. Here my focus is given to the way in which refugees explore and embody a resistant and alternative politics under their life condition that can be described as life `across`or `in between` countries. This study hopes to show an outline of the translocal topography of refugees` political engagements. This study also hopes to clarify the possibility of a resistant and alternative politics engaged by refugees that can offer a critical perspective on a nationalistic paradigm imposed on refugees` life.

KCI등재

9북한의 시장화와 주민들의 정치적 태도 변화: `국민정체성`과 관련하여

저자 : 심양섭 ( Yang-sup Shim )

발행기관 : 성결대학교 다문화평화연구소 간행물 : 다문화와 평화 11권 1호 발행 연도 : 2017 페이지 : pp. 225-241 (1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글에서는 `국민정체성(national identity)`이라는 개념을 원용하여 북한의 시장 확산이 주민의 정치적 태도 변화에 미친 영향을 이론적으로 규명하였다. 구성주의에서 정체성 형성과정은 개별 주체의 지속적인 `자기 규정`(self-definition) 과정인 동시에 `타자 규정`(definition of the other) 과정이다. `자기규정` 측면에 있어서 북한 주민들이 첫째, 주체사상과 사회주의, 둘째, 당과 수령을 자신들과 동일시하는 정도가 시장화에 따라 어느 정도 약화되었는지 살펴보았다. `타자 규정` 측면에서는 첫째, 자본주의와 자유민주주의, 둘째, 미국과 남한에 대한 북한 주민들의 부정적 태도가 어느 정도 약화되었는지를 조사하였다. 그 결과 시장화와 더불어 북한 주민들이 사회주의와 당을 자신들과 동일시하는 정도는 매우 약화된 반면에 주체사상과 수령을 자신들과 동일시하는 정도는 그다지 약화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자본주의와 자유민주주의 그리고 남한에 대한 북한 주민들의 부정적 태도 역시 매우 약화되었으나, 미국에 대한 부정적 태도는 전혀 약화되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북한의 통치이념인 주체사상과 그에 입각한 수령론의 허구성을 부각시키는 동시에, 동북아시아의 복잡한 국제적 역학관계 속에서 안정자 (satablizer)로서 기능하는 미국의 역할을 제대로 알릴 필요가 있다. 그것은 북한의 시장화를 촉진하는 대북정책을 일관되게 펼침으로써 가능할 것이다.


According to the construtivism in political theory, national identity formation process is the continuous one of self-definition as well as definition of the other. First, I looked into to what degree is weakened the identification of North Korean people not only with Juche thought and socialism but also with the Worker`s Party of Korea and the Great Leader. Then, I measured to what degree is weakened the antagonistic attitude toward capitalism and liberal democracy as well as America and South Korea. Consequently, as the spread of markets in North Korea continues, while the degree to which North Korean people identifies themselves with socialism and the Party is very much weakened, that of their identification with the Juche thought and the Leader is not really weakened. And, whereas North Korean people`s negative attitude toward capitalism, liberal democracy and South Korea is greatly weakened, that of their negative attitude toward America is not weakened at all. Therefore, it is desirable that while we need to disclosure the fictitiousness of Juche thought as a ruling ideology of North Korean society and the resulting theory of Sooryoung (Great Leader), we have to do our endeavor to make known the role of U.S. as a stablizer in the midst of the complicated dynamics between North East Asian Countries.

KCI등재

10은유분석을 통해 본 예비유아교사의 `다문화`에 대한 인식

저자 : 김순환 ( Soon Hwan Kim ) , 구비성 ( Bi Sung Ku ) , 김지은 ( Ji Eun Kim ) , 하민경 ( Min Kyung Ha )

발행기관 : 성결대학교 다문화평화연구소 간행물 : 다문화와 평화 11권 1호 발행 연도 : 2017 페이지 : pp. 242-270 (2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서울과 경기지역의 예비유아교사 154명을 대상으로, 예비유아교사의 `다문화`에 대한 개념 분석을 통해 `다문화`에 대한 인식을 점검하고, 유아다문화교육 및 교육의 대상자에 대한 전반적인 이해를 탐구하는데 목적이 있다. 이를 위해 설정한 연구문제는 다음과 같다. 첫째, 예비유 아교사의 `다문화`에 대한 개념에 대한 인식은 어떠한가? 둘째, 예비유아교사의 `다문화 가정의 유아`, `다문화 가정`, `유아다문화교육`에 대한 인식은 어떠한가? 셋째, 예비유아교사의 `다문화` 개념에 따른, `다문화 가정의 유아`, `다문화 가정`, `유아다문화교육`에 대한 인식은 어떠한가? 연구대상자들의 언어적 은유를 자료로 수집하고 범주화하여 주제에 대한 사고 유형과 이해를 알아보는 은유분석방법을 통해 `다문화`, `다문화 가정의 유아`, `다문화 가정`, `유아다문화교 육`을 분석한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예비유아교사는 `다문화`에 대해 `통합`, `동화`, `주변 화`, `분리` 순으로 인식하였다. 둘째, 예비유아교사의 `다문화 가정의 유아`에 대한 인식으로 통합이 가장 많이 나타났으며, 가능성, 숙제, 주변화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다문화 가정`에 대한 인식 또한 통합이 가장 많이 나타났으며, 주변화와 숙제, 현재 존재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유아 다문화교육`에 대해서는 교육의 당위성, 다문화교육에 대한 현실비판, 다문화교육의 목적, 다문화교육의 내용, 다문화교육의 가치 순으로 나타났다. 셋째, 예비유아교사의 `다문화` 개념에 따른 `다문화 가정의 유아`, `다문화 가정`, `유아다문화교육`에 대한 인식은 일치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연구결과를 바탕으로 예비유아교사는 `다문화`에 대한 개념과 `다문화 가정의 유아`, `다문화 가정`, `유아 다문화교육`에 대한 일관성 있는 이해를 가지지 않고 있는 것을 알 수 있었다. 이는 예비유아교사 양성과정에서 다문화 교육에 대한 방향성을 제시할 때 `다문화`에 대한 개념을 토대로, 다문화교육의 목적, 대상, 범위, 내용 등에 대해 구체적인 논의가 필요하다는 것을 시사한다고 할 수 있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inspect early childhood pre-service teachers` perception of multiple cultures and explore general understanding of early childhood multicultural education and subjects in education by analyzing the concept of `multiple cultures` targeting 154 persons in Seoul and Gyeonggi-do. Subjects of study set for this are as follow: First, how is early childhood pre-service teachers` perception of the concept of `multiple cultures`? Second, How is early childhood pre-service teachers` perception of `children in multicultural families`, `multicultural families`, and `early childhood multicultural education`? Third, how is early childhood pre-service teachers` perception of `children in multicultural families`, `multicultural families`, and `early childhood multicultural education` according to the concept of `multiple cultures`? The results that analyzed `multiple cultures` `children in multicultural families`, `multicultural families`, and `early childhood multicultural education` are as follow: First, early childhood pre-service teachers recognize `multiple cultures` in order of `integration`, `assimilation`, `marginalization`, and `separation`. Second, early childhood pre-service teachers` perception of `children in multicultural families` has found that integration is highest, followed by possibility, homework, and marginalization. The perception of `multicultural families` has found that integration is also highest, followed by marginalization, homework, and the current existence. `Chidren multicultural education` has found to be in order of the appropriateness of education, criticism about reality of multicultural education, purposes of multicultural education, contents of multicultural education, and values of multicultural education. Third, early childhood pre-service teachers` perception of `children in multicultural families`, `multicultural families`, and `early childhood multicultural education` according to the concept of `multiple cultures` has found to be in discord with each other. Based on these results of study, it has found that early childhood pre-service teachers do not understand the concept of `multiple cultures`, `children in multicultural families`, `multicultural families`, and early childhood multicultural education consistently. This can imply that detailed discussions on purposes, subjects, ranges, and contents of multicultural education based on the concept of `multiple cultures` when the directivity of multicultural education is suggested in early childhood pre-service teacher training courses.

12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