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행물

정서·행동장애연구 update

JOURNAL OF EMOTIONAL & BEHAVIORAL DISORDERS

  • : 한국정서행동장애학회(구 한국정서·행동장애아교육학회)
  • : 사회과학분야  >  교육
  • : KCI등재
  • :
  • : 연속간행물
  • : 계간
  • : 1226-4415
  • :
  • :

수록정보
수록범위 : 1권1호(1985)~36권3호(2020) |수록논문 수 : 1,460
정서·행동장애연구
36권3호(2020년 09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KCI등재

1ADHD 아동·청소년의 진단평가 절차에 대한 고찰

저자 : 이상훈 ( Lee Sang Hoon )

발행기관 : 한국정서행동장애학회(구 한국정서·행동장애아교육학회) 간행물 : 정서·행동장애연구 36권 3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24 (2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에서는 주의력결핍 과잉행동장애(ADHD)의 의료적 진단평가 절차에 대한 교사와 부모들의 이해를 돕고 ADHD 진단평가에 기여할 수 있도록, 미국소아과학회(AAP)의 진단지침을 중심으로 아동·청소년의 ADHD 진단 과정과 원칙, 선별과 평가, 진단 결정을 포함한 진단평가 절차를 고찰하였고 다음과 같이 제언한다. 첫째, 정확하고 안정적인 진단을 위해서 진단 원칙을 준수하고 진단 알고리듬을 통해 체계적으로 접근해야 한다. 둘째, 선별과 평가를 위해 부모를 포함한 가족과 교사와 지역사회 주요 관련인 그리고 아동 본인으로부터 타당한 절차와 도구를 통해 효과적인 정보를 수집해야 한다. 진단뿐만 아니라 치료 및 중재를 위해서 아동과 부모, 교사 및 학교와 긴밀한 관계형성 노력이 필요하다. 셋째, ADHD 진단은 DSM-5진단기준의 부합 여부 확인, 연령과 성별에 대한 고려, 동반질환 파악과 다른 질환의 배제 과정을 거쳐 결정해야 한다. 또한 진단을 결정할 때 부모의 기대와 신념, 정신질환에 대한 인식도 고려해야 하며, 미처 파악하지 못한 요인들이 아동의 현재 문제를 형성할 수도 있다는 점을 유념해야 한다. 마지막으로 보다 정확한 진단을 위해서 관련 학회나 협회 차원에서 ADHD진단지침을 개발하고 이를 임상의들에게 지속적으로 교육해야 하며, ADHD를 포함한 아동기 정신질환과 DSM-5의 진단기준을 우리 문화와 사회, 보건의료체계에 맞게 이해하고 적용하기 위한 관련 분야의 초학문적 연구 노력이 필요하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help teachers and parents understand the medical diagnostic evaluation procedure of ADHD and contribute to more accurate ADHD diagnostic evaluation. To this end, we reviewed the diagnostic guidelines, including the medical diagnosis process and principles, screening and evaluation, and diagnosis decisions for ADHD in children and adolescents, with a focus on diagnostic guidelines from the American Academy of Pediatrics (AAP). According to the results, we suggest the following. First, in order to make accurate and stable diagnosis, it is necessary to be adhered the diagnostic principles and systematically diagnose it through a diagnostic algorithm. Second, for screening and evaluation, it is necessary to collect effective information through appropriate procedures and tools from parents, teachers, important community informants, and children themselves. In addition to diagnosis, treatment and intervention require close efforts to form close relationships with children, families, and teachers. Third, the diagnosis of ADHD should be determined by checking whether the DSM-5 diagnostic criteria are met, considering age and gender, identifying comorbid conditions, and excluding other diseases. Parents' expectations, beliefs and perceptions of mental disease should also be considered when deciding on diagnosis. It should also be noted that factors that have not yet been identified can shape the child's current problems. Finally, for a more accurate diagnosis, it is necessary to develop guidelines for ADHD diagnosis at the level of related societies or associations, and to continuously educate them to clinicians. Also transdisciplinary research efforts in related fields are needed to understand and apply the diagnostic criteria for childhood mental disorders including ADHD and DSM-5 in accordance with our culture, society, and health care system.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학교폭력 예방을 주제로 UCC를 제작하는 비장애학생과 장애학생의 통합 동아리 활동을 통해 비장애학생의 학교폭력태도와 장애학생의 수용태도, 장애학생의 사회성 기술과 자기표현력에 미치는 영향을 알아보았다. 본 연구의 참여자는 서울시 G중학교 비장애학생12명과 장애학생 2명 총 14명이었다. 방과 후에 총 13회기로 구성된 학교폭력 예방 UCC 제작 동아리 활동을 진행하였고, 장애학생들에게는 별도로 6회기의 활동을 추가 제공하였다. 학교폭력 예방 제작 동아리 프로그램 활동이 중학교 비장애 학생의 학교폭력태도와 장애학생 수용태도 변화에 영향을 주는지 알아보기 위하여 프로그램 전과 후의 사전 사후 검사의 차이를 대응표본 t검증을 이용하여 분석하였으며 프로그램에 따른 중학교 장애학생의 사회성 기술과 자기표현력에서의 변화는 교사보고형 사회성 기술 검사와 자기표현행동 체크리스트를 통해 살펴보았다. 동아리 활동 종료 후 중재 전후에 연구참여자들의 변화를 분석한 결과, 비장애중학생의 학교폭력태도 점수는 통계적으로 유의하지는 않았지만, 장애수용태도는 유의하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실험집단 장애중학생의 사회성 기술 점수에서는 긍정적인 변화를 나타냈고 자기표현력 점수에서는 2명 중 1명은 긍정적인 변화를, 다른 1명은 변화가 없었다. 연구결과를 토대로 본 연구결과에 대한 논의, 제한점 및 후속연구를 위한 제언을 제시하였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nvestigate the effects of the school violence prevention UCC club activity on attitudes toward school violence and disability in students without disabilities and social skills and self-expression of students with disabilities. This study was conducted in G middle school in Seoul, and 12 students without disabilities and 2 students with disabilities participated in the UCC making club activity after school, which consists of 13 sessions. Six additional sessions were provided for students with disabilities. In order to investigate the effect of the intervention on students' attitude towards school violence and students with disabilities, the difference between before and after the program was analyzed using the corresponding sample t-test. Also, changes in social skills and self-expression of the students with disabilities were examined by using the social skills test and self-expression behavior checklist. The results were as follows: The school violence score of middle school students without disabilities was lower than that of the pre-test, but this difference was not statistically significant. On the other hand, the disability acceptance score of middle school students without disabilities was higher than that of the pre-test, and this difference was statistically significant. Moreover, the social skills score of middle school students with disabilities showed a positive change, which is better than that of the pre-test. Of the two middle school students with disabilities, one student's self-expressive ability score improved, but no change was observed in the other one. Based on the findings, discussion and implication for future study were provided along with the limitations in this study.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청소년의 동기체계와 지각된 어머니의 통제가 사회불안에 미치는 영향을 확인하고자 하였다. 이를 위해 서울 및 경기도에 소재한 중학교와 고등학교에 재학 중인 남녀 청소년을 대상으로 자료를 수집하였으며 807명의 자료가 최종 분석에 사용되었다. 먼저 동기체계의 '행동억제'와 '행동활성화' 체계의 수준, 부모 통제의 2가지 하위 요인인 지각된 어머니의 '심리적 통제'와 '행동통제'의 수준, 그리고 사회불안의 일반적 경향과 성별에 따른 차이를 살펴보았다. 그리고 청소년의 사회불안에 상반되는 영향을 미칠 수 있는 2가지 동기체계와 2가지 어머니 통제의 영향을 위계적 회귀분석을 통해 성별로 나누어 살펴보았다. 그 결과, 행동억제와 어머니의 심리적 통제가 사회불안을 증가시킬 수 있다는 선행연구와 일관된 결과를 확인하였으며, 더불어 행동활성화 체계는 남녀 청소년의 사회불안을 약화시키고 부모의 행동통제는 여학생들에게 있어 사회불안을 감소시키는 역할을 한다는 점을 밝혔다. 또한 여학생의 경우에는 행동활성화 수준이 높을수록 심리적 통제의 부정적 영향이 증가하는 동기체계와 어머니 통제간의 상호작용 효과도 확인되었다. 본 연구는 성차를 고려하여 사회불안의 생물학적, 환경적 보호요인으로서 행동활성화 체계와 행동통제의 영향을 밝혔다는 의의가 있었으며 청소년기 사회불안의 예방 및 개입을 위한 자료로서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examine the effects of adolescents' motivational systems and perceived maternal control on social anxiety. Data were collected from male and female youths at middle and high school in Seoul and Gyeonggi-do, and 807 data were analyzed using descriptive statistics, t-test, Pearson's correlation, and hierarchical regression analyses. The major findings were as follow; first, we have confirmed the results consistent with the previous studies that behavior inhibition of adolescent and psychological control of mother can increase social anxiety. Second, the results showed that the system of behavior activation weakens social anxiety among adolescents and that parental behavior control plays a role in reducing social anxiety in female students. Third, in the case of females, the interaction effects between maternal control and the motivational system, which increase the negative effects of psychological control as the level of behavior activation increased, were also identified. This study revealed the effects of behavioral activation and behavioral control on social anxiety in light of gender differences as biological and environmental protective factors. It is expected to be used as data for the prevention and intervention of social anxiety in adolescence.

KCI등재

4비자살적 자해에 대한 경계선 성격 성향, 통증감내력, 대인관계에서의 정서적 고통의 효과

저자 : 서아현 ( Seo Ah Hyun ) , 이주영 ( Lee Joo Young )

발행기관 : 한국정서행동장애학회(구 한국정서·행동장애아교육학회) 간행물 : 정서·행동장애연구 36권 3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63-87 (2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비자살적 자해(Non-Suicidal Self-Injury; NSSI)의 위험이 높은 여자 대학생을 대상으로 경계선 성격 성향, 통증감내력, 대인관계에서의 정서적 고통이 서로 상호작용하여 NSSI로 이어지는 복합적인 기제를 살펴보고자 하였다. 672명의 여자 대학생을 대상으로 PAI-BOR(Personality Assessment Inventory-Borderline Features Scale)을 실시하여 총 94명(경계선 집단 53명, 통제집단 41명)을 선별하였다. 연구대상자들에게 경계선 성격 성향, NSSI, 대인관계에서의 정서적 고통을 자기보고식으로 평가하게 하고, 통증감내력은 통각계 과제를 이용해 측정하였다. 분석 결과, 경계선 집단이 통제 집단보다 대인관계에서 정서적 고통을 더 많이 경험하고 더 심각한 양상의 자해를 보였다. 삼원변량분석에서는 경계선 성격 성향의 주효과와 경계선 성격 성향, 통증감내력, 대인관계에서의 정서적 고통의 삼원상호작용이 유의하여 사후검증을 실시하였다. 대인관계에서 정서적 고통이 높을 경우 통증감내력이 낮을 때 경계선 집단이 통제집단보다 더 많은 NSSI를 보고하였으나, 대인관계에서 정서적 고통이 낮을 경우에는 통증감내력이 높을 때 경계선 집단이 통제집단보다 더 많은 NSSI를 보고하였다. 이러한 결과는 NSSI로 이어지는 성격적 변인, 신체적 변인, 상황적 변인의 상호작용을 지지하는 결과이다. 본 연구의 결과는 NSSI의 기제를 보다 깊이 있게 이해함으로써 위험군을 조기 변별하여 구체적인 예방 및 개입 방안을 계획하는데 유용하게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This study examined the interaction effect of borderline personality features, physical pain tolerance and emotional distress on non-suicidal self-injury (NSSI). For this purpose, female college students in Seoul were recruited and 92 participants were grouped based on PAI-BOR: borderline group (n=53) and control group (n=41). Borderline personality features, NSSI, and emotional distress were assessed by self-report questionnaires, and physical pain tolerance was assessed by an algometer task. The results of this study were as follows. First, borderline group scored higher than control group in emotional distress and showed more severe self-injury behavior. Second, three-way ANOVA analysis revealed an interaction effect of borderline personality features, physical pain tolerance and emotional distress and post hoc analysis was executed. Borderline group tended to engage in NSSI more than control group when they were under higher emotional distress and had lower physical pain tolerance and when they were under lower emotional distress and higher physical pain tolerance. This study emphasized the interactions between personality features, physical condition, and emotional stress on NSSI. This study demonstrated a possible mechanism of NSSI and suggested early intervention strategy for NSSI.

KCI등재

5도박중독자를 위한 정서조절프로그램 개발 및 효과

저자 : 김성희 ( Kim Sung Hee ) , 김미옥 ( Kim Mi Ok )

발행기관 : 한국정서행동장애학회(구 한국정서·행동장애아교육학회) 간행물 : 정서·행동장애연구 36권 3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89-118 (3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도박중독자를 대상으로 도박문제 감소, 우울감 감소, 자아존중감 향상을 위한 정서조절프로그램을 개발하고 그 효과를 검증하는 데 그 목적이 있다. 이를 위해 선행문헌 연구와 도박중독자로서 집단참여 경험이 있는 대상자에게 심층 면담과 현장 전문가의 FGI를 바탕으로 요구조사를 하여 프로그램모형을 개발하였다. 요구조사와 Greenberg의 정서 이론의 변화원리 3단계를 기본원리로 하여 프로그램의 내용을 구성하여 12회기 프로그램을 개발하였다. 개발된 프로그램은 도박중독자를 대상으로 도박문제 감소, 우울감 감소, 자아존중감 향상에 긍정적 도움이 되었는가에 대해 효과를 검증하고자 단일대상연구로 양적 분석 t-검증을 하였으며, 대상자의 경험보고서를 통해 양적 분석 결과를 보완하였다. 연구 결과 개발된 도박중독자를 위한 정서조절프로그램은 도박중독자의 도박문제 감소, 우울감 감소, 자아존중감 향상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본 연구 결과를 토대로 후속 연구에 대한 제언과 시사점을 논의하였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develop an emotion regulation program for gambling addicts to reduce gambling problems, decrease depression, and improve self-esteem, and to verify its effectiveness. To this end, a program model was developed by doing the literature review, conducting interviews with the participants who were in the group program as gambling addicts, and conducting need assessments based on FGI with field experts. The program consists of 12 sessions which was developed based on results of need assessments and three basic stages in principles of change in Greenberg's Emotion Focus Therapy. In order to verify the effects of the developed program on reducing gambling problems, reducing depression, and improving self-esteem of gambling addicts, it was conducted a t-test by quantitative analysis in a single-subject research design. The analysis results were supplemented with the subjects' experience reports. The result shows that the emotion regulation program for gambling addicts is effective in reducing gambling problems, decreasing depression and improving self-esteem. Based on the result of this study, recommendations and suggestions for subsequent studies were discussed.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군 초급간부 대상의 직무소진 감소와 자율성 및 정서적 직무 몰입을 향상을 위한 마음챙김 기반의 인지치료(MBCT)프로그램 재개발과 그 효과성을 검증하기 위한 목적으로 실시되었다. 본 연구는 기존 8회기로 구성된 MBCT프로그램을 군(軍)환경적 특성을 고려하여 총 6회기로 구성하며 히타요가를 제거하고 걷기명상을 추가하였다. 연구대상은 초급간부 총 44명으로 프로그램 참여자인 실험집단 25명과 통제집단 21명으로 구성되었다. 프로그램은 주 1회, 120분씩 진행되었고, 마음챙김 기반의 인지치료(MBCT)가 직무소진과 자율성 및 직무몰입에 미치는 효과를 알아보고자 t-test를 통한 두집단의 평균과 표준편차로 차이 검증을 진행하였다. 또 이원배치 분산분석을 통해 프로그램 참여에 따른 변인 내 변화를 살펴보았다. 이후 효과의 유의함을 살펴보고자 변인별 사전-사후에 대한 Cohen(1988)의 효과크기(d)를 실시하였다. 연구결과 실험집단은 통제집단에 비해 직무소진의 감소를 나타냈고 자율성은 향상되었다. 또 직무소진에서는 정서적인 자원고갈과 조직관계에서는 비인격화의 감소됨을 알 수 있었다. 자율성은 통제에 대한 민감성만 유의미하게 증가함을 나타냈으나 정서적 직무몰입은 실험집단과 통제 집단 그리고 사후 자기 보고 측정치에서 유의미한 차이와 증가 폭을 나타내지 않았다. 이러한 결과는 프로그램 개입을 통해 지속적인 직무 스트레스 관리 및 예방 가능함을 시사한다. 이를 기반으로 본 연구의 시사점 및 제한점에 대하여 논의 하였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si to investigate a study on the effects of MBSR program designed based on cognitive therapy (MBCT) on military junior officers for job burnout, job engagment and autonomous functioning. MBCT were consisted of 6 sessions in which mindfulness were focused. The subjects of the study were fifty military junior officers. Participants were randomly assigned to the experimental group (MBCT) or the control group (education). ANCOVA, Paired t-test, is used to test the effectiveness of MBCT on the, The result of study showed that participants in the experimental group exhibited more increase in job burnout, autonomous functioning and low susceptibility to control but not increase in Job Engagement than those in the control group. In particular, military junior officers in experiment group showed conscious of one's desires and autonomous choice. This paper ends with implications and limitations of the current study.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에서는 지각된 부모의 양육태도가 또래 괴롭힘 방어자의 방어행동에 미치는 영향과 또래괴롭힘 방어자의 방어행동에 자아존중감과 방어효능감이 매개역할을 하는지 알아보고자 하였다. 이러한 목적으로 경남 김해시와 밀양시의 초등학교와 중학교에 재학 중인 남녀 학생 1,20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하였다. 설문 응답자 1,083명 중 또래 괴롭힘 방어자로 분류된 276명에 대해 공변량 구조모형 분석을 통해 알아본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부모의 애정적 양육태도가 자아존중감에 정적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부모의 민주적양육태도가 방어효능감에 정적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셋째, 부모의 애정적 양육태도와 방어행동 간에 자아존중감이 매개역할을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넷째, 부모의 민주적 양육태도와 방어행동 간에 방어효능감이 매개역할을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다섯째, 부모의 애정적 양육태도와 방어행동 간에 자아존중감과 방어효능감의 이중매개효과가 나타났다. 본 연구는 또래괴롭힘 방어자의 또래괴롭힘 방어행동을 높이기 위해서는 부모의 애정적이고 민주적인 양육 태도에 초점을 맞춘 부모교육이 필요함을 시사하며, 부모의 애정적이고 민주적인 양육행동이 또래괴롭힘 방어자의 자아존중감과 방어효능감을 증진시키는 방식으로 또래괴롭힘 방어행동을 증가시키는 것을 확인하였다는 데에 본 연구의 의의가 있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nvestigate the effect of perceived parenting attitudes on the defense behavior of peer bullying defenders and whether self-esteem and defense efficacy play a mediating role in the defense behavior of peer bullying defenders. For this purpose, a survey was conducted on 1,200 male and female students enrolled in elementary and junior high schools in Gimhae and Miryang, Gyeongnam. Among 1,083 respondents to the survey, the results of 276 classified as peer bullying defenders through covariate structural model analysis are as follows. First, it was found that the parents' affectionate parenting attitude had a positive effect on self-esteem. Second, it was found that the democratic parenting attitude of parents had a positive effect on the defense efficacy. Third, it was found that self-esteem plays a mediating role between parents' affectionate parenting attitude and defensive behavior. Fourth, it was found that a sense of protective efficacy played a mediating role between the parents' democratic parenting attitude and defensive behavior. Fifth, there was a double mediating effect of self-esteem and defense efficacy between parents' affectionate parenting attitude and defensive behavior. This study suggests that parental education focused on the parent's affectionate and democratic parenting attitude is necessary in order to increase peer bullying defenders' peer bullying defense behavior. The significance of this study is that it has been confirmed that peer bullying defense behavior is increased in a way that enhances defense efficacy.

KCI등재

8PTSD에 대한 마음챙김 명상의 적용가능성

저자 : 윤병수 ( Yoon Byung Soo )

발행기관 : 한국정서행동장애학회(구 한국정서·행동장애아교육학회) 간행물 : 정서·행동장애연구 36권 3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61-183 (2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논문은 PTSD에 대한 전통적인 치료방법의 한계를 보완할 수 있는 마음챙김 명상의 적용 가능성을 행동과학적 검토와 더불어 뇌과학적 기반을 검토하고자 했다. 이러한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2000년 이후 PTSD에 대한 명상문헌들을 검색하여 과학적 기반을 갖춘 연구들을 자료로 사용하였다. 먼저, 마음챙김의 적용기제와 기제의 특성을 확인하고 PTSD에 적용한 결과들을 살펴보았다. 나아가 이에 대한 연구는 초보단계이기 때문에 연구들이 적은 관계로 심리적 측정기반의 연구로는 적용 가능성을 확인하는데 제한점이 있다. 그래서 추가적으로 뇌과학적 기반에서 PTSD의 뇌와 명상의 뇌 효과를 검토했다. 검토 결과에 의하면, PTSD에 적용할 수 있는 명상의 기제는 크게 주의조절, 현재 순간의 인식, 비판단적 태도이다. 이러한 기제는 PTSD치료에 유기적으로 작용하여 PTSD의 치료에 효과를 갖는 것으로 판단된다. PTSD의 뇌는 해마, 전측대상피질, 편도체, 전전두피질의 부피가 감소된 반면에 명상의 뇌효과는 PTSD와 상반되게 해마, 전측대상피질, 전전두피질의 활성화와 부피 증가를 초래하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따라서 명상의 뇌 효과는 PTSD에 의한 뇌의 비정상적 손실을 줄일 수 있는 것으로 확인했다. 마지막으로 심리측정 기반의 결과와 뇌과학 기반의 결과로 PTSD에 적용 가능성을 논하고 현재 연구의 제한점을 제시했다.


This paper attempted to confirm the applicability of mindfulness meditation to PTSD. First, the application mechanism of mindfulness and the characteristics of the mechanism were examined and the results applied to PTSD were examined. The mechanism of meditation that can be applied to PTSD is attention control, perception of the current moment, and non-critical attitude. This mechanism is thought to have an effect on the treatment of PTSD by acting organically. However, since the research on this is in its infancy, there are few studies, and there are limitations in confirming the applicability as studies based on psychological measurement So we looked at the brain effects of PTSD and meditation on an additional brain science basis. PTSD brain was found to decrease the volume of hippocampus, anterior cingulate cortex, amygdala, and prefrontal cortex, whereas the brain effect of meditation resulted in activation and volume increase of hippocampus, anterior cingulate cortex, and prefrontal cortex. Therefore, it was confirmed that the brain effect of meditation can reduce abnormal brain loss due to PTSD. Finally, the results of psychometric and brain science-based results confirmed the applicability of PTSD.

KCI등재

9초등학교 고학년 학생의 사회정서역량척도 개발 및 타당화

저자 : 백예은 ( Baek Ye Eun ) , 박지연 ( Park Jiyeon )

발행기관 : 한국정서행동장애학회(구 한국정서·행동장애아교육학회) 간행물 : 정서·행동장애연구 36권 3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85-210 (26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초등학교 고학년 학생들의 사회정서역량을 정확하게 측정할 수 있는 사회정서 역량척도를 개발하고, 이 척도의 신뢰도 및 타당도를 검증하는 데 그 목적이 있다. 문헌분석을 통하여 사회정서역량의 개념을 정리하고, 도출된 구성요인을 토대로 척도 초안을 개발한 후, 사회정서역량 관련 분야의 전문가들을 대상으로 2회(1차: 서면 피드백 및 면담, 2차: 델파이 조사)에 걸쳐 내용타당도 검증을 실시하고 초등학교 고학년 학생 72명을 대상으로 예비 조사를 실시하였다. 예비 조사에서 수합된 피드백을 바탕으로 척도를 수정한 후 초등학교 고학년 학생 500명을 대상으로 본 조사를 실시하였다. 본 조사에 응답한 376명의 응답 자료에 대해 기술통계를 분석하고 확인적 요인분석을 실시하여 본 척도의 신뢰도와 타당도 근거를 확보하는 타당화를 실시하였다. 연구 결과, 사회정서역량척도는 자기인식 요인(6문항), 자기관리요인(6문항), 사회적 인식 요인(5문항), 관계관리 요인(10문항), 책임 있는 의사결정 요인(4문항)의 31문항으로 구성되었다. 척도의 모든 적합도 지수는 적절한 수준으로 나타났다. 공인타당도 검증을 위해 사회성 기술 평정척도와 정서지능검사 고학년용과의 상관계수를 살펴본 결과, 두 가지 모두 사회정서역량척도와 유의한 상관관계를 나타냈다. 또한 최종 확정된 사회정서역량척도(31문항)는 적정 수준의 신뢰도를 가진 도구임을 확인하였다.


This study was conducted to develop the scale that can accurately measure the social emotional competences of elementary school students in grades 4-6 and to verify that the scale has adequate reliability and validity. A review of the literature was conducted on the previous studies about social emotional competences to derive concepts and components of social emotional competences and 130 initial items were extracted based on the review. Then, the initial items were to check the content validity with experts and a pilot survey was conducted on 72 elementary school students. Based on the feedback from the pilot survey, the scale was revised and finalized for validation. The final survey questionnaires were distributed to 500 students and 376 students responded. The collected data were used to test the reliability and the validity of the scale. The final 31 items were derived from confirmatory factor analysis (CFA) that includes 'self-awareness factor' (6 items), 'self-management factor' (6 items), 'social awareness factor' (5 items), 'relationship management factor' (10 items), and 'responsible decision making factor' (4 items). The goodness of fit of the final model indicated that the model was appropriate. Correlation analysis was conducted to secure concurrent validity. The reliability coefficient between the scale of this study and Social Skills Rating System (SSRS) and Emotional Quotient (Grades 4-6) was significant for both pairs. The overall Cronbach's  also indicated moderate-to-high reliability.

KCI등재

10성인애착 유형에 따른 대학생의 정서충격, 심리적 수용, 자살위험성 간 구조분석

저자 : 김춘경 ( Kim Choon Kyung ) , 채연숙 ( Chae Yon Suk ) , 윤영순 ( Yoon Yong Sun ) , 조민 ( Cho Min Kyu )

발행기관 : 한국정서행동장애학회(구 한국정서·행동장애아교육학회) 간행물 : 정서·행동장애연구 36권 3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211-233 (2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의 목적은 대학생이 지각한 정서충격, 심리적 수용이 자살위험성 간 영향력 검증에서 성인애착 유형에 따른 영향력의 차이를 살펴보는데 있다. 이를 위해, 대구 및 경북에 거주하는 대학생 645명을 대상으로 성인애착 유형, 정서충격, 심리적 수용, 자살위험성 설문지를 사용하여 자료를 수집하였다. 수집된 결과는 SPSS와 AMOS 프로그램을 활용하여 유의수준 .05에서 효과성을 검증하였다. 분석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정서충격과 심리적 수용, 자살위험성은 성인애착 유형에 따라 유의한 차이가 나타났다. 둘째, 정서충격이 자살위험성에 미치는 영향력은 성인애착 유형에 따라 유의한 차이를 보였다. 즉, 안정애착을 형성한 대학생은 불안정애착을 형성한 대학생에 비해 정서충격이 자살위험성에 미치는 영향력을 약화시키는 요인으로 나타났다. 셋째, 심리적 수용이 자살위험성에 미치는 영향력은 성인애착 유형에 따라 유의한 차이를 보였다. 즉, 안정애착을 형성한 대학생은 불안정애착을 형성한 대학생에 비해 심리적 수용이 자살위험성에 미치는 영향력을 더욱 감소시키는 요인으로 나타났다.


The study's purpose is to examine how trauma and psychological acceptance affect suicidal risk and how these variables were related to university student's gender. To this end, data was collected using the adult attachment styles, trauma, psychological acceptance and suicide risk questionnaire for 645 university students residing in Daegu and Gyeongbuk. The collected results were verified for effectiveness at a significance level of .05 using SPSS and AMOS programs. The main results of this study were as follow. First, trauma, psychological acceptance and suicidal risk had significant differences between groups depending on adult attachment styles. Second, the influence of trauma and suicidal risk showed difference depending on attachment styles. In other words, university students who formed secure attachments were found to be a factor that weakened the impact of trauma on suicidal risk compared to university students who formed insecure attachments. Third, the influence of psychological acceptance and suicidal risk showed difference depending on adult attachment styles. In other words, university students who formed secure attachments were more likely to reduce the influence of psychological acceptance on suicidal risk than university students who formed insecure attachments.

12
권호별 보기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 | | |
1연안해역에서 석유오염물질의 세균학적 분해에 관한 연구

(2006)홍길동 외 1명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해당 간행물 관심 구독기관

이화여자대학교 한국방송통신대학교 단국대학교 연세대학교 위덕대학교
 431
 304
 255
 222
 183
  • 1 이화여자대학교 (431건)
  • 2 한국방송통신대학교 (304건)
  • 3 단국대학교 (255건)
  • 4 연세대학교 (222건)
  • 5 위덕대학교 (183건)
  • 6 부산대학교 (182건)
  • 7 명지대학교 (145건)
  • 8 원광대학교 (142건)
  • 9 서울대학교 (133건)
  • 10 대구대학교 (110건)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