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행물

한국손해사정학회> 손해사정연구

손해사정연구 update

Journal of Claim Adjustment

  • : 한국손해사정학회
  • : 사회과학분야  >  경제학
  • :
  • :
  • : 연속간행물
  • : 반년간
  • : 2005-2669
  • :
  • :

수록정보
수록범위 : 1권0호(2008)~21권0호(2020) |수록논문 수 : 93
손해사정연구
21권0호(2020년 10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1손해사정 업무의 공정성 강화를 위한 합리적 제도 운영 방안

저자 : 마승렬 ( Seungryul Ma )

발행기관 : 한국손해사정학회 간행물 : 손해사정연구 21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5-41 (3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손해사정사의 업무 수행에 따른 법적 안정성 제고 방안, 보험회사와 손해사정사간 유지되고 있는 종속관계를 상호 독립적인 관계로 전환할 수 있는 법적, 제도적 보완장치 마련 등 손해사정 업무의 공정성을 보장해 줄 수 있는 다각적인 제도 개선방향을 모색해 보았다. 손해사정 관련 민원, 보험회사의 자기손해사정 문제, 손해사정사의 업무수행에 따르는 법적 불안정성 문제점 등을 한꺼번에 개선해줄 수 있는 방안으로서 「손해사정분쟁조정기구」설치를 제안하였고, 장기적으로는 「손해사정전담기관」설립을 통한 개선방안을 제시하였다. 본 연구의 결과는 손해사정제도를 개선하고, 이와 관련하여 손해사정 시장에서 손해사정사의 현실적 어려움 해결과 보험소비자의 권리 강화 및 손해사정 서비스의 품질 제고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In this study, we considered several ways to increase the fairness regarding claims adjustment process through enhancing occupational legal stability of claim adjusters, preparing law and regulation to change the current depedent relationship between insurer and adjuster into independent one, and others. We suggested to set up a dispute mediation committee for claim adjustment as a way to improve many problems at the same time involving consumers complaint, insurer's self claim adjustment, adjuster's legal instability, and so on. We also suggested a way to establish a neutral claim adjustment institution in a long-term point of view. It is expected that the results of this analysis could improve claims adjustment scheme, and then could resolve the adjuster's actual difficulties, strengthen insurance consumers right, and improve quality of claim adjustment service.

2손해사정사 제도에서 보조인에 관한 연구 - 보조인 및 무등록 종사자의 개선방향 -

저자 : 최보국 ( Bokuk Choi )

발행기관 : 한국손해사정학회 간행물 : 손해사정연구 21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43-69 (2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1977년 재무부가 보험제도의 개선을 위해 도입하고, 1978년 보험업법 개정법률안이 시행되었다. 손해사정사는 보험 사고의 발생 시 정확하고 신속한 보험금 산정을 위해 중립적 위치에서 보험금을 산정해야 한다. 만약 업무 수행 중 어느 일방에 치우친 결정을 하게 되면 보험 당사자의 권리를 침해이므로 엄격한 자격을 소지한 자에 한하여 업무를 시행해야 하는 것은 당연하다. 공정한 보험금 산정 및 지급에 관한 손해사정은 보험사의 존립에 관한 문제이다. 반면에 보험소비자의 권익의 측면에서는 보험보장 및 생존에 관한 문제이므로 균형 있는 합의점이 필요하다. 이러한 합의점을 위해 공정하고 객관적인 손해사정이 필요하며 공인되지 않은 음성적인 인력이 보험보상에 관여하는 것에 대한 적절한 규제가 필요할 것으로 판단된다. 보험업 종사자가 일부 의료기관(의사, 사무장)과 공모 하에 보험 가입자에게 허위진단서 등을 발급하여 보험금을 편취한 사건** 이 발생 하고 있다. 수년간 이와 유사한 보험사기 사건이 증가하고 있으며, 보험사기에 가담하는 사람들이 보험전문 지식을 가진 일부 보험설계사나 병원 관계자, 손해사정에 관한 지식을 쌓은 불법브로커 등과 결탁하여 보험금 사기를 통하여 보험금의 누수에 악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추정된다. 지금까지 보험 산업에서 보험금 과다지급과 분쟁에 대한 책임을 손해사정사의 문제로 바라보는 시각이 존재한다. 그러나 실제로 활동하는 손해사정사의 숫자와 보험금 지급처리에 관여하는 비율을 추론하여 보면 보험금 분쟁의 문제는 공인 손해사정사의 자질의 문제가 아니라 불법브로커 및 보조인의 문제일수도 있다는 전제에서 보조인 및 무등록 보조인의 업무 범위 및 업무 자격의 확정을 통하여 보험시장의 불필요한 분쟁의 해결방안을 제시한다. 여기에서는 손해사정사 자격이 없는 자를 무자격자로 칭하고, 무자격자 중 보험사 및 손해사정회사에 소속된 자를 보조인, 소속되지 아니하고 활동하는 자를 무등록 보조인(불법브로커)로 칭한다.


In 1977, the Ministry of Finance introduced it to improve the insurance system, and in 1978, the revised bill of the Insurance Industry Act was implemented. In the event of an insurance accident, the claim adjuster must calculate the insurance amount from a neutral position in order to calculate the insurance amount accurately and quickly. If a decision to be biased against one side of the business is made, it violates the rights of the insured party, so it is necessary that only those with strict qualifications should perform the business. Damages related to fair calculation and payment of insurance premiums are a matter of the existence of insurance companies. However, in terms of the rights and interests of insurance consumers, it is a matter of insurance coverage and survival, so a balanced agreement is needed. For this agreement, fair and objective damage assessment is necessary, and it is judged that appropriate regulations on the involvement of illegal and unauthorized personnel in insurance compensation are necessary. There has been a case in which an insurance business worker has issued a false diagnosis to the insured under a public offering with some medical institutions (doctors and secretaries), thereby depriving insurance money. Similar insurance fraud cases have been increasing over the years. It is presumed that those who participate in insurance fraud collide with some insurance agents with insurance expertise, hospital officials, and illegal brokers who have accumulated knowledge about damage settlement, and adversely affect the leakage of insurance money through insurance money fraud. Until now, there is a view in the insurance industry that views overpayment of insurance money and responsibility for disputes as a problem of loss adjusters. However, by inferring the number of adjusters who are actually active and the ratios involved in insurance payment processing, the problem of insurance claims disputes is not a problem of qualifications of certified loss adjusters. Assuming that it may be a problem with illegal brokers and assistants, I propose solutions to unnecessary disputes in the insurance market by determining the scope of work and qualifications for assistants and unregistered assistants. In this case, I mention that a person who does not qualify as a loss adjuster is referred to as an unqualified person. Among the unqualified persons, I mention that a person belonging to an insurance company and a loss-adjusting company is referred to as an assistant, and a person who does not belong to it is referred to as an unregistered assistant (illegal broker).

3국내 공제산업의 배당에 관한 탐색적 연구

저자 : 김정주 ( Jeongju Kim ) , 김명규 ( Myungkyu Kim )

발행기관 : 한국손해사정학회 간행물 : 손해사정연구 21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71-105 (3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공제사업이란 일반적인 민영보험과 유사한 기능을 수행하면서도 일반적인 금융감독이 배제되고 있는 사업영역을 말하며, 공제사업을 수행하는 조직들을 공제사업조직이라고 부른다. 국내에서는 각 산업부문에 속한 공제사업조직들이 약 90여개에 이르며, 각 산업에 속한 사업자들을 조합원으로 하여 이들에게 보증·공제 등 금용서비스를 제공하는 중요한 금융인프라의 하나로 기능하고 있다. 그런데 이들은 체계적인 감독체계가 부재한 상태에서 내부 운영과 관련한 여러 가지 문제점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 본 연구는 이들의 문제점들 중 하나인 이들의 배당을 연구소재로 하고 있다.
본 연구에서는 협동조합에서의 배당 문제에 관한 선행연구들의 내용과 최근에 진행되고 있는 IAIS의 공제사업조직들에 대한 규제 논의, 그리고 관련 실무자들에 대한 설문조사 결과를 토대로 이들의 배당방식에 대한 외부적 규율 강화의 필요성과 함께, 그에 대한 규제 개선 방향을 도출ㆍ제시하고 있다.


The mutual service business, which is generally out of public financial regulation system, is usually called 'quasi-insurance' and organizations running that business are called mutual benefit service organizations. It is known that about 90 organizations are in business in Korea and they play as an important financial infrastructure by providing financial services such as guarantee and insurance to related business divisions. But lacking in systemic regulation governance, they are also known to have not a few internal operational problems. This study is focused on dividend policy that is one of the issues only a few researches have tried to deal with.
In this study, issues on the limitation of current public legal regulation system on dividend policy for mutual service business are raised based upon discussions from previous studies in the field of cooperatives and recent discussion by the International Association of Insurance Supervisors (IAIS) about Mutual, Cooperatives and other Community-based Organizations (MCCOs) A survey results from experts in related business and policy sections are also presented to backup the relevance of the reasoning and give more concrete direction for regulation enhancement.

4중화인민공화국 보험법의 주요 내용과 개선방안에 관한 고찰

저자 : 리우위웬 ( Liuyuwen )

발행기관 : 한국손해사정학회 간행물 : 손해사정연구 21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07-132 (26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중국의 보험업계가 급속히 발전함에 따라 중국 보험법제에도 많은 변화가 있었다. 1995년 중국의 첫 번째 보험기본법인 중화인민공화국 보험법(이하 '중국보험법'이라 한다.)이 제정되었다. 2002년 세계무역기구(WTO) 가입의 필요성으로 보험업의 개혁과 발전에 적응하고 보험업에 대한 감독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보험업법을 개정하였다. 2009년 보험업 발전과 피보험자 이익을 보호하기 위해 규제수단과 조치를 강화하고 보험업계 자율관리를 강화하는 내용으로 개정이 이루어졌다.'피보험자 이익보호'를 중심으로 개정된 보험법은 158개 조항에서 187개 조항으로 늘어났다. 2014년 보험법 개정 폭은 작았다. 2015년 보험법을 제4차 수정했으며 주로 보험업법에 관련된 경영규칙, 감독관리, 법적 책임 등에 대해 중점적으로 개정하였다. 보험소비자에 대한 보호를 강화하고 위법행위에 대한 처벌을 확대하며 규제조치를 강화했다. 중국 현행 보험법은 기본적으로 보험계약법과 보험업법으로 구성됐다. 중국보험법은 보험시장 주체와 보험규제 기관 간의 규제 관계와 보험자와 피보험자 간의 보험계약 관계를 모두 규율하고 있다. 현행 보험법은 입법구조와 일부 조문의 구체적인 규정상 다소 미흡하지만, 중국보험법은 시장 변화에 끊임없이 개정 진보하고 있다.


With the rapid development of Chinese insurance industry, great progress has been made in the construction of insurance legal system. In 1995, China's first insurance basic law was born. In 2002, the Insurance Law was specially revised to meet the needs of China's accession to the World Trade Organization, to adapt to the reform and development of the insurance industry, and to strengthen the supervision and management of the insurance industry. In 2009, in order to further adapt to the development of the insurance industry and protect the interests of the insured, strengthen regulatory means and measures, strengthen the self-discipline management of the insurance industry, and crack down on insurance violations, major amendments were made to the Insurance Law again. With "protecting the interests of the insured" as the focus of the amendment, the Insurance Law was increased from 158 to 187. On the basis of the original Insurance Law, 49 provisions were added, 20 provisions of the original Insurance Law were deleted, 123 provisions were amended, and only 15 articles remained unchanged. The amendments to the Insurance Law in 2014 are very small, mainly focusing on articles 82 and 85. The Insurance Law was amended for the fourth time in 2015, focusing on the outstanding issues involved in the insurance law, such as business rules, supervision and management, and legal liability, so as to improve the protection of insurance consumers. we will step up efforts to crack down on insurance violations and strengthen regulatory measures. China's current insurance law is basically composed of the insurance contract law and the insurance industry law. The insurance law of the people's Republic of China regulates not only the regulatory relationship between the main body of the insurance market and the insurance regulatory agencies, but also the insurance contract relationship between the insurer and the insured. Although the current insurance law is slightly inadequate in the legislative structure and the specific provisions of some provisions, the Insurance Law is constantly revising and improving with the development of the social environment.

1
권호별 보기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 | | |
1연안해역에서 석유오염물질의 세균학적 분해에 관한 연구

(2006)홍길동 외 1명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해당 간행물 관심 구독기관

선문대학교 호서대학교 명지대학교 전북대학교 고려대학교
 18
 18
 15
 11
 6
  • 1 선문대학교 (18건)
  • 2 호서대학교 (18건)
  • 3 명지대학교 (15건)
  • 4 전북대학교 (11건)
  • 5 고려대학교 (6건)
  • 6 혜전대학교 (6건)
  • 7 연세대학교 (5건)
  • 8 충남대학교 (5건)
  • 9 서울대학교 (5건)
  • 10 서울과학기술대학교 (4건)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