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행물

중국사학회> 중국사연구

중국사연구 update

The Journal of Chinese Historical Researches

  • : 중국사학회
  • : 인문과학분야  >  동양사
  • : KCI등재
  • :
  • : 연속간행물
  • : 격월
  • : 1226-4571
  • :
  • :

수록정보
수록범위 : 1권0호(1996)~126권0호(2020) |수록논문 수 : 1,471
중국사연구
126권0호(2020년 06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KCI등재

1춘추(春秋)초기 노북(魯北) 지역 족국(族國)들과 세력권

저자 : 閔厚基

발행기관 : 중국사학회 간행물 : 중국사연구 126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34 (3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山东半岛春秋早期青铜器在大清河北部出土于以下地区: 1) 山东省 新泰市 府前大街, 2) 泰安市 岱岳区 化马湾乡 城前村, 3) 肥城市 边城镇 小王庄村, 4) 泰安市 岱岳区 龙门口, 5) 济南市 长淸区 五峰山镇 北黄崖村 仙人臺, 6) 济南市 歷城区 仲宫镇 聚仙村 北草沟, 7) 济南市 歷城区 大辛庄村, 8) 桓臺, 9) 博兴, 10) 淄博市 临淄区 敬仲镇 白兔丘村, 11) 临朐县 嵩山乡 泉头村, 12) 山东省 潍坊市 潍城区 望留镇 麓臺村, 13) 龙口市 兰高镇 南埠村, 14) 栖霞市 桃村镇 桃庄村, 15) 莱阳市 团旺镇 前河前村.
从春秋初期出土青铜器的情况看,当时山东半岛的大淸河北部分成了3个大势力范围. 以山东半岛的泰山和魯山爲界, 左边是鲁的势力范围, 右边到胶东半岛是齐的势力范围, 魯東南與魯南是以莒为首的东夷的势力范围. 其中值得关注的有两点. 第一是直到春秋初期,鲁和齐的势力还无法渗透到鲁东南与鲁南地区,第二个可以看出,鲁的势力相当强大,从山东半岛的泰山山脉开始,它几乎控制了山东半岛的东边. 不知道这是否反映了公元前684年的"长勺之战"的结果.

KCI등재

2“고이죄형(告以罪刑)”에서 보이는 진(秦) 검수(黔首)의 법률적 소양과 서리(書吏)의 기록 준칙

저자 : 쉬저란

발행기관 : 중국사학회 간행물 : 중국사연구 126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35-55 (2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출토된 간독(簡牘) 자료에 보이는 “고이죄형(告以罪刑)” 즉 최형의 항목에 따라 고발하게 한 현상은 진(秦) 나라 당시 일반 백성인 원고(原告)가 관아에 고소할 때 피고(被告)의 범죄행위에 대하여 죄명(罪名)을 서술하거나 상응하는 형명(刑名)을 설명하게 했음을 가리킨다.
『수호지진간(睡虎地秦簡)』 「봉진식(封診式」 가운데 「천자(遷子)」, 「경첩(黥妾) 및 「고신(『告臣)」』 등의 내용이나 『악록서원장진간(岳麓書院藏秦簡)(3)』 가운데 「계ㆍ쇄상이모구안(癸ㆍ瑣相移謀購案)」 등은 모두 체계적인 법률 교육을 받지 못한 검수(黔首)가 고소 과정 중 피고의 범죄 행위에 대하여 죄명을 설명하거나 형명을 청구할 수 있었음을 모여준다
간독 문서를 필사한 서리(書吏)는 소송을 기록할 때 검수가 한 말을 가공하는 일을 피할 수는 없었으나, 이러한 가공도 고소 내용에 대한 생략이나 고쳐 쓰는 일 등이 포함되지는 않았고, 서리는 반드시 규정을 준수하며 사실대로 기록하였다.
“고이죄형(告以罪刑)”은 진나라 일반 백성들이 기층 관리들이 장악하고 있던 법률 지식과 법률 소양을 갖추고 있었음을 보여 줄 뿐만 아니라 서리(書吏)가 사실 그대로 기록하도록 요구받고 있었음을 반영하고 있다.

KCI등재

3당(唐) 덕종대(德宗代) 회서절도사(淮西節度使) 이희열(李希烈)의 칭제(稱帝)와 그 성격(性格)

저자 : 郑炳俊

발행기관 : 중국사학회 간행물 : 중국사연구 126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57-101 (4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淮西节度使李希烈的权力基础是一起从辽西的平卢军脱离出的500名军人及其家人们. 建中3年(782)11月四镇称王后, 要求李希烈称帝, 12月29日李希烈自称为天下都元帅、太尉、建兴王. 与四王相比, 虽然在制度上与唐朝维持着关系, 但李希烈的反叛从这时开始变得勐烈.建中4年(783)10月发生泾师之变, 12月李希烈攻下汴州.
兴元元年(784)正月德宗颁布罪己诏, 四王中王武后、田悦、李纳便撤回了王号, 這是因為割据藩镇相互间的牵制是内部的界限. 但李希烈反而在汴州称帝后与唐持续强硬对决, 是在期待四镇的再次反叛. 因此唐朝廷运用孤立李希烈的战略, 最终平定了叛乱. 李希烈因为没能正确认识割据藩镇相互间的内部界限从而失败.

KCI등재

4명대(明代) 신명정(申明亭)의 이중적 기능과 향촌 지배

저자 : 양리엔

발행기관 : 중국사학회 간행물 : 중국사연구 126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03-124 (2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중국 전통사회의 농촌 통치에 있어서, 명대의 신명정(申明亭) 제도는 가장 시대적인 특색을 지닌 산물이다.
명대 신명정은 법률 선전과 분쟁 해결이라는 이중적 기능을 갖고 있었다. 우선, 그것은 향촌 법률 선전과 교화의 중요한 경로가 되었고, 다음으로 그것은 시골이 모순과 분쟁을 조정할 수 있는 사법적인 장소이기도 했다. 명대 신명정은 기층 농촌 사회 관리에서 중요한 기능을 발휘하였다.
명대 신명정은 명대 향촌사회의 이갑(里甲), 이노인(里老人) 제도, 향약(鄕約) 제도 등과 밀접한 관련을 가지며 국가의 보장과 지원에 의해 원활하게 기능했다. 그러나 명대 중후기에 이르러 이갑제와 이노인 제도의 쇠퇴와 함께 그 역할과 의미가 점차 퇴색되고 말았다.
기존 학계에서는 주로 이장노인제도(里長老人制度)에 주목하여 신명정을 향촌 분규 조정의 부속적인 조직으로 다루었던 데 비해 본고는 신명정의 기능을 중심으로 명대 국가와 기층사회와의 관계, 국가의 지배가 향촌사회에 관철되는 과정을 고찰하였다는 점에서 학술적 가치를 갖는다.

KCI등재

5중국 학계의 '양찬비(兩爨碑)' 연구 -돌에 새겨진 '찬씨(爨氏)'의 기억과 운남사-

저자 : 정면

발행기관 : 중국사학회 간행물 : 중국사연구 126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25-158 (3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这篇文章是中国学术界对"兩爨碑"研究的批判性探讨. 直到20世纪80年代和90年代中期,中国学界关于"兩爨碑"的研究还关注"兩爨碑"所代表的爨氏势力即西爨国问题, 这些爨氏被认为古代的"少数民族"的倾向很强. 即适用了"民族关系史"的观点. 可是1990年代后, 中国学术界关于"兩爨碑"的研究主要区域文化研究和连接了. 而且"爨文化"开始被解释为是以移住汉人文化为中心的独特的融合文化. "兩爨碑"碑文所具有的"书法"成为这种解释的重要论据. 这是20世纪90年代以后流行的"区域文化史"的倾向和21世纪以后强化的"边疆史"观点强化的结果.
对于这种中国学术界现有的研究倾向, 笔者指出了四个问题. 第一, 笔者指出, 没有对爨氏势力建立的西爨国在东亚世界秩序中具有什么意义进行认真的考察, 强调从东亚世界秩序的脉络出发研究"国"的必要性. 第二, 指出对"兩爨碑"竖立的"邊郡"空间性质重视不够, 强调"兩爨碑"的主人爨氏家族建立的西爨国是发生在"边郡"内的国家. 第三, 指出对"南中"及"南人"的形成缺乏说明. 不仅强调了研究大姓, 也强调了研究小夷帥的必要性. 最后, "兩爨碑"就对西爨国的成立和早期的统治结构提供了许多信息, 但在中国学术界现有的研究中, 这一部分并没有得到很好的强调. 因此, 笔者强调了西爨国的权力结构和统治结构所具有的幕府制的性质和意义.

KCI등재

6한 대(漢代) 정위(廷尉)의 치옥(治獄) 사례 고찰

저자 : 옌치앙러

발행기관 : 중국사학회 간행물 : 중국사연구 126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59-176 (1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논문은 한 대 정위(廷尉)의 치옥(治獄) 사례를 통해 정위의 치옥 유형이 주로 지방 군국(郡國)에서 올라 온 의안(疑案)이나 황제 조서로 심리하는 “조옥(詔獄)”임을 분석하였다.
조옥의 범죄 주체는 제후왕(諸侯王), 공경대신(公卿大臣), 지방 군수(郡守), 군사 장령(將領), 황친(皇親)과 국척(國戚)들을 망라하고 있었다.
한 대 정위의 치옥 과정에서의 관건은 정의(廷議)에 연계되어 있었는데, 그중에서도 정위 속리(屬吏)가 중요한 역할을 하였다. 한 대 심판제도는 “치옥주도형(治獄主導型) 모델이었음을 잘 보여 준다.
동시에 필자는 한 대 정위 치옥에 대한 고찰이 중국 법률사 연구와 밀접한 관계를 가지는 문제 즉 직관(職官) 연구와 법률사와 연계된다고 보았다.
직관의 연구는 역대 역사학계에서 중요한 분야였고, 저명한 사학가 등광명(鄧廣銘) 선생은 직관을 목록, 연대, 지리와 더불어 사학 연구에서 네가지 주요 열쇠라고 한 바도 있다.
전제적 지배 시기 중국에서 직관과 율령은 모두 중요한 지위를 차지하고 있었는데, 직관의 기능과 구체적 운용은 고대 법의 제정이나 운행에 대해서도 중요한 영향력을 미쳤다.
우리가 역대 직관의 “살아 있는 제도사”에 대하여 고찰하는 것은 그러한 직관의 직권과 운행 및 배후에서 반영되는 것이 바로 전제주의 체제 중국 법률 권력의 운행 원리이기 때문이다.
따라서 직관제도를 연결점으로 하여 직관의 역동적 운영 과정을 고찰하여, '살아 있는 제도사“의 관점에서 중국 제국의 법률 질서의 운행과정 원리를 고찰하는 것은 장차 중국 법률사 연구의 새로운 발전을 가져올 수 있을 것이다.


As the supreme judicial officer of the Qin and Han Dynasties, Tingwei mainly tried the difficult cases of appeal submitted by the local counties and the "imperial prison" under the imperial edict in the name of the emperor. The criminal subject of imperial edict prison involves princes, ministers, local prefects, military generals and relatives of the emperor. In Han Dynasty, the key to the prison system of Tingwei was the court discussion, in which the officials of Tingwei played an important role, and the trial system of Han Dynasty was "the leading type of prison officials".

KCI등재

7당대(唐代) 범죄에 관한 종합적 관리

저자 : 차오징휘

발행기관 : 중국사학회 간행물 : 중국사연구 126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77-188 (1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당대(唐代)는 중국 역사상 성세(盛世) 중 하나이며, 『당률(唐律)』은 중국 법 체계를 집대성하여 이루어진 것으로서, 중국 법 체계에서 중요한 구성 요소이다.
당나라 초기의 종합적인 관리 수준은 중국 고대 사회와 같은 시기에 세계 각국의 선두에 있었고, 도덕, 법률, 정치, 경제, 문화 등을 충분히 이용하여 적극적이고 유리한 요소를 국가와 사회가 관리하는 방법으로 당나라 초기에 완비된 관리 체계와 지배자의 높은 관리 능력을 나타났다.
그렇기 때문에 당나라 초기에 종합적으로 관리하는 중요한 문제를 주제로 삼는 것은 중요한 이론적 의미 뿐만 아니라 중대한 현실적 실천적 가치도 가진다.
그 이론적 의미는 주로 다음과 같다. 하나는 당나라 초기 종합적인 관리 체계와 관리 능력의 유기적인 결합을 나타내는 것이다. 다른 하나는 당나라 초기 종합적인 관리 체계의 복잡성, 전체성을 밝히고 당나라 초기 종합적인 관리 체계와 관리 능력이 개방된 생명력을 보여 준다.
그 현실적 의미는 첫째, 당나라 초기에 종합적으로 관리하는 법률제도를 잘 이해하는 데 도움이 된다. 둘째, 현재의 관리 체계와 관리 능력의 현대화에 대해 역사적 가치를 제공하는 데 도움이 된다. 셋째, 관리 체계와 관리 능력의 현대화 건설에 도움이 된다.
본고는 당대(唐代) 범죄에 대한 종합적인 관리에 관련된 논저들에 대한 체계적 정리를 통해, 학계에서 그동안 크게 부각되지 못하고 있던 당률(唐律)을 비롯한 범죄 종합 관리 문헌과 이론에 대한 접근을 시도하였다.
최근에 이르기까지 관련 연구 상황을 크게 사회 질서 유지의 시각에서 중국 고대사회의 관리 시스템과 사회 치안 문제에 대한 종합적인 관리 이념 두 분야로 나누어 분석과 논평을 하였고, 당조의 범죄에 대한 종합적 관리에 대한 연구의 전망을 제시하였다.

KCI등재

8전진도(全真道)의 초기 삼교융통(三教融通)의 다원적 양상 -왕중양(王重陽)ㆍ마옥(馬鈺) 및 구처기(丘處機)를 중심으로

저자 : 리위융 , 야오리치아오

발행기관 : 중국사학회 간행물 : 중국사연구 126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89-202 (1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전진도(全真道)는 “삼교합일(三教合一)”이라는 기본 교리를 배경으로 성립되었다.
종합적으로 보면, 전진(全真) 사상은 유가(儒家)ㆍ불교 선종(禪宗) 및 전통 도교(道教)의 수많은 요소들을 흡수하여 융합하였다.
그러나 본고에서는 전진도의 도사들이 천부적으로 부여받은 특히 사상 경향상의 차이로 말미암아 유(儒)ㆍ불(佛)ㆍ도(道) 사상을 흡수 융합하려고 할 때 스스로의 고려와 선택이 있었고, 그로 인하여 초기 전진도의 3교 융합 사상은 다원화의 경향성을 보여 주게 되었음을 주목하였다.
구체적으로 말하면, 근선(近禪)ㆍ근도(近道) 및 근유(近儒) 세 부류로 구분되며, 그 대표적 인물은 왕중양(王重陽)ㆍ마옥(馬鈺) 및 구처기(丘處機)로 구분된다.


The Quanzhen Taoism was established on the background of the basic principle of "three religions in the one". On the whole, Quanzhen thought absorbs and integrates many nutrients from Confucianism, Zen Buddhism and traditional Taoism. However, this paper believes that due to the differences in their natural endowments, especially in their ideological tendencies, the Quanzhen Taoists have their own considerations and choices in absorbing and blending Confucianism, Buddhism and Taoism, as a result, the early thought of the integration of the three religions of Quanzhen Taoism showed a diversified tendency. Specifically, it can be roughly divided into three schools: near Zen Buddhism, near Taoism and near Confucianism. And the representatives are Wang Zhongyang, Ma Yu and Qiu Chuji respectively.

KCI등재

9『漢書』 「五行志」 譯註 Ⅲ

저자 : 權珉均

발행기관 : 중국사학회 간행물 : 중국사연구 126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203-230 (2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KCI등재

10『後漢書』 「五行志」 譯註 Ⅵ

저자 : 洪承賢

발행기관 : 중국사학회 간행물 : 중국사연구 126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231-252 (2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12
권호별 보기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 | | |
1연안해역에서 석유오염물질의 세균학적 분해에 관한 연구

(2006)홍길동 외 1명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해당 간행물 관심 구독기관

고려대학교 한신대학교 서울대학교 동국대학교 성균관대학교
 85
 67
 66
 44
 39
  • 1 고려대학교 (85건)
  • 2 한신대학교 (67건)
  • 3 서울대학교 (66건)
  • 4 동국대학교 (44건)
  • 5 성균관대학교 (39건)
  • 6 연세대학교 (31건)
  • 7 경북대학교 (27건)
  • 8 건국대학교 (23건)
  • 9 단국대학교 (22건)
  • 10 한국교원대학교 (21건)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