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행물

미래를 여는 청소년학회> 미래청소년학회지

미래청소년학회지 update

Journal of Future Oriented Youth Society

  • : 미래를 여는 청소년학회
  • : 사회과학분야  >  기타(사회과학)
  • : KCI등재
  • :
  • : 연속간행물
  • : 계간
  • : 1738-4753
  • : 2713-7406
  • :

수록정보
수록범위 : 1권1호(2004)~18권3호(2021) |수록논문 수 : 426
미래청소년학회지
18권3호(2021년 09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에서는 중학생이 지각한 부정적 양육태도가 사이버불링 가해행동으로 이어지는 경로에서 우울 증상, 공격성, 스마트폰 과의존의 매개효과와 성별의 조절된 매개효과를 검증하였다. 이를 위해 한국아동·청소년패널조사 2018년 제1차년도 자료 중 중학교 1학년 2,541명(남 1,375명, 여 1,166명)을 대상으로 SPSS 25.0와 Hayes(2017)의 PROCESS macro를 사용하여 매개효과, 조절된 매개효과 분석을 실시하였다. 연구 결과는 첫째, 중학생이 지각한 부정적 양육태도가 우울 증상, 스마트폰 과의존을 거쳐 사이버불링 가해행동으로 이어지는 것을 확인하였다. 또한 중학생이 지각한 부정적 양육태도가 공격성과 스마트폰 과의존을 거쳐 사이버불링 가해행동으로 이어지는 것을 확인하였다. 둘째, 중학생이 지각한 부정적 양육태도와 우울 증상과의 관계 및 중학생이 지각한 부정적 양육태도와 공격성과의 관계에서 성별은 유의한 조절효과를 나타냈다. 여학생은 남학생과 같은 수준의 부정적 양육태도를 경험하여도 우울 증상과 공격성의 수준이 더 높아질 수 있다. 셋째, 부정적 양육태도와 사이버불링 가해행동의 관계에서 우울 증상, 스마트폰 과의존의 매개효과와 부정적 양육태도와 사이버불링 가해행동의 관계에서 공격성, 스마트폰 과의존의 매개효과를 성별이 조절하는지 검증한 결과 조절된 매개효과가 유의한 것으로 나타나 전체 매개경로가 여학생일 때 더 강해진다는 것을 확인하였다. 본 연구에서는 중학생의 사이버불링 가해행동의 원인 변인과 순차적으로 진행되는 두 가지 발생 경로를 규명하고 성별에 따른 사이버불링 가해행동 경로의 조절된 매개효과가 달라지는 것을 확인한 것에 의의가 있다. 본 연구 결과를 바탕으로 의의 및 시사점과 제한점, 제언에 대해 논의하였다.


This study verified the mediation effects of depressive symptoms, aggression, and smartphone overdependence and the gender-based moderated mediation effects on the pathways to cyberbullying perpetration led by negative parenting attitude perceived by middle school students. To this end, mediation effects and moderated mediation effects were analysed using SPSS 25.0 and the PROCESS macro of Hayes (2017) among 2,541 middle school first graders (1,375 males, 1,166 females) from the dataset of Korea Children and Youth Panel Survey 2018 (1st year). The results are as follows. First, it was confirmed that the negative parenting attitude perceived by middle school students led to depressive symptoms and smartphone overdependence, which then leads to cyberbullying perpetration. Further, it was confirmed that the negative parenting attitude perceived by middle school students also leads to cyberbullying perpetration through aggression and overdependence on smartphones. Second, gender had a significant moderating effect on the relationship between negative parenting attitudes perceived by middle school students and depressive symptoms, as well as between negative parenting attitudes perceived by middle school students and aggression. When girls experience the same level of negative parenting attitudes as boys, the level of depressive symptoms and aggression may be higher. Third, the study investigated whether gender moderates the mediating effect of 'depressive symptoms and smartphone overdependence' and 'aggression and smartphone overdependence' in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student's perceived negative parenting attitude and cyberbullying perpetration. The result shows that the moderated mediation effect was statistically significant, confirming that the overall mediating pathway was stronger for the female students. This study has its significance in that it identified the causative factors of middle school students' cyberbullying perpetration and the two sequential occurrence pathways, as well as the differing moderated mediating effect of the cyberbullying perpetration pathway in terms of gender. Based on above results, the significance, implications, limitations, and suggestions were discussed further.

KCI등재

2청소년활동의 사회적 가치 연구

저자 : 최용환 ( Yong Hwan Choi ) , 김보경 ( Bo Kyung Kim ) , 성유리 ( Yoo Ri Seong )

발행기관 : 미래를 여는 청소년학회 간행물 : 미래청소년학회지 18권 3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29-49 (2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청소년이 청소년활동을 통해 내면화하고 체득할 수 있는 사회적 가치가 무엇인지 규정하고, 실제로 청소년활동의 경험들이 청소년의 사회적 가치 변화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알아보며, 청소년활동을 통해 청소년이 체득할 수 있는 사회적 가치를 제고하고자 하였다. 먼저, 사회적 가치에 대한 개념, 관련 연구의 결과 및 현재 추진 중인 공공정책의 시사점을 고찰하여 청소년활동을 통해 청소년이 체득할 수 있는 사회적 가치 10요소를 조작적 정의하였다. 청소년활동도 현장의 특성을 반영해 9가지의 광의의 활동으로 조작적 정의하였다. 이 후 청소년활동에 따른 청소년의 사회적 가치 인식변화를 확인하기 위해 이중차분모형과 행동실험을 실시하였다. 마지막으로 청소년의 사회적 가치 함양을 위한 전문가의 의견으로 IPA분석을 실시하였다. 이중차분모형을 이용하여 청소년활동의 경험여부가 청소년들의 사회적 가치변화에 미치는 순효과를 추정한 결과, 청소년활동을 경험한 청소년집단은 그렇지 않은 집단보다 청소년들이 체감하는 인권, 사회통합, 윤리평등, 의사결정참여 수준이 유의하게 높았다. 한편, 공동체에 대한 인식이 불확실해 사회적 가치 중 공동체 인식에 변화가 나타나지 않았을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으므로 독재자 게임을 이용하여 공동체의식의 변화에 대한 추가분석을 실시하였다. 행동실험에 대한 패널고정효과 분석결과, 청소년활동의 경험은 공동체의식 형성에 영향을 미치지 않았으며 오히려 배려심이 강한 청소년들이 주로 청소년활동에 참여하는 경향이 높게 나타났다. 전문가의견조사에서는 안전, 인권, 의사결정, 사회통합 요소가 청소년이 우선적으로 체득해야할 중요한 사회적 가치로 나타났다. 종합적으로 볼 때, 청소년활동의 경험에 따른 청소년들의 사회적 가치변화가 인권, 사회통합, 윤리평등, 의사결정참여 인식제고에 효과가 있는 것은 사실이나 이는 교내 중심의 활동 및 교과적 수준의 인지도 제고의 성과로 제한됨을 알 수 있었다.


This study defines what social values adolescents can internalize and acquire through youth activities, and how their experiences actually affect the changes in their social values. Unfortunately, no previous study in the literature directly identified the social value of youth activities. This study considered the concept of social value, consequences of relevant research, implications of the current public policy, and newly defined it. As the plan to enhance social values has recently become an issue in the country, the social value of youth activities has been reviewed based on the “Study on Social Value for Implementing an Inclusive Society” conducted by The Korea Institute of Public Administration in 2019. First, in the empirical analysis, this study estimated the net effect of the youth activities on social value changes in adolescents through the difference in differences. In particular, the difference in differences model has the advantage of making it possible to calculate the pure effects of social value changes based on the experience of youth activities, because it eliminates the maturation effect and intergroup difference effect in the quasi-experimental design. The results show that the youth group who experienced youth activities had significantly higher levels of awareness on human rights, social integration, ethical equality, and decision-making participation than those who did not. However, the expected development of a sense of community through youth activities could not be statistically confirmed. Among youth participation activities, school-related activities such as free semester activities had the greatest impact on social values. The study also conducted a further analysis of changes in the sense of community using the dictator game, which is widely used in experimental economics, as the possibility cannot be excluded that the uncertain concept of community may have contributed to the result It was found that adolescents who actively participated in youth activities tended to show a greater quality of considerateness or thoughtfulness. Overall, it was shown that changes in social values due to youth activities were effective in improving awareness of human rights, social integration, ethical equality, and decision-making, but this was limited to achievements through school-oriented activities and raising educational awareness.

KCI등재

3일반긴장이론에 근거한 청소년기 부정적인 사회적 관계와 사이버비행의 관계에서 공격성과 우울의 매개효과

저자 : 이응택 ( Eung Taek Lee ) , 이은경 ( Eun Kyoung Lea )

발행기관 : 미래를 여는 청소년학회 간행물 : 미래청소년학회지 18권 3호 발행 연도 : 2021 페이지 : pp. 51-75 (2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의 목적은 일반긴장이론을 근거로 부정적인 사회적 관계, 우울, 공격성과 사이버비행간의 구조적 관계를 살펴보는 것으로 부정적인 사회적 관계와 사이버비행의 관계에서 우울과 공격성의 매개효과를 확인하는 것이다. 2018 한국아동·청소년패널데이터(KCYPS 2018)를 사용하여 총 2,590명의 자료((남학생 1,405명, 여학생 1,185명)를 분석하였다. 주요 연구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부정적인 사회적 관계는 사이버비행에 직접적으로 영향을 미치지 않았다. 둘째, 부정적인 사회적 관계와 사이버비행의 관계에서 공격성의 매개효과는 통계적으로 유의미하였다. 구체적으로 부모, 친구, 교사와의 부정적 관계 모두 공격성을 매개로 사이버비행에 영향을 미쳤고, 그 중에서도 친구와의 부정적 관계가 공격성을 매개로 사이버비행에 미치는 간접효과가 가장 큰 것으로 나타났다. 셋째, 부정적인 사회적 관계와 사이버비행의 관계에서 우울의 매개효과는 유의미하지 않았으며, 부정적인 사회적 관계가 사이버비행에 미치는 직접적인 효과도 유의미하지 않았다. 따라서 부정적인 사회적 관계와 사이버비행의 관계에서 공격성의 매개효과와 사회적 관계 중 또래와의 부정적 관계가 중요한 요인임을 밝혔다. 이러한 결과를 토대로 사이버비행 예방을 위한 방안을 제안하였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examine the structural relationship between negative social relations, depression, aggression and cyber delinquency applying the general strain theory in order to measure the mediating effect of depression and aggression in the relationship between negative social relationship and cyber delinquency. For this, we analyzed the total of 2,590 students (1,405 male students and 1,185 female students) using the Korean Children and Youth Panel Survey 2018(KCYPS 2018). The research results are as follows. First, negative relations did not directly effect cyber delinquence. Second, the mediating effect of aggression in the relationship between negative social relationship and cyber delinquency was statistically significant. In addition, all negative relationships with parents, friends and teachers influenced cyber delinquency by manifested through aggression, and among them, it was confirmed that the negative relationship with friends had the greatest indirect effect on cyber delinquency through aggression. Third, the mediating effect of depression was not significant in the relationship between negative social relationship and cyber delinquency. The direct effect of negative social relations on cyber delinquency was also not significant. These results imply that the relationship between negative social relationship and cyber delinquency is mediated more through aggression rather than depression and that the negative relationship with peers is an important factor in cyber delinquency. Based on these results, we have proposed plans to prevent cyber delinquency in adolescence.

1
권호별 보기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